베리타스

성경 무오설, 미국인 10명 중 절반만 동의

입력 Oct 10, 2016 07:26 AM KST
bible_03
(Photo : ⓒpixabay)
▲성경 무오설, 미국인 10명 중 절반만 동의

리고니어 선교회(Ligonier Ministries)는 최근 라이프웨이 선교회와 더불어 '2016 미국인들의 신학 동향'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하나님의 선하심, 죄, 구원과 성경, 천국과 지옥, 교회와 기관 등 6개 주제에 대한 미국인들의 신념을 다뤘으며, 교회 내 그룹과 기독교 신앙 밖에 있는 그룹 간의 비교를 위해 진행됐다. 아래는 더가스펠코얼리션이 소개한 설문조사의 내용이다.

하나님에 대한 신념

응답자의 절반 이상(66%)이 하나님은 완벽한 존재이며, 하나님께 실수란 없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 86%가 이에 동의했다. 또한 응답자의 59%가 하나님은 전지전능하시지만 발생하는 모든 일들을 결정하지 않으신다는데 동의했다. 아시아계 미국인의 경우 49%가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66%는 또한 하나님께서 특별한 기도에 지속적으로 응답하신다는 사실에 동의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 82%가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58%는 하나님이 성경을 지으셨다는데 동의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 72%, 히스패닉계 미국인의 경우 63%가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69%는 하나님께서 성부 하나님, 성자 하나님, 성령 하나님, 즉 삼위일체로 존재하신다는 사실에 동의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 84%, 히스패닉계 미국인의 경우 74%가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66%는 하나님께서 기독교, 유대교, 이슬람을 포함한 모든 종교의 예배를 받으신다는데 동의했다. 복음주의적인 신앙을 가진 이들의 경우 48%가 이에 동의했다.

선과 악에 대한 신념

응답자의 65%는 모든 이들이 죄를 짓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선천적으로 선하다는데 동의했다. 복음주의적인 신앙을 가진 미국인들의 경우 54%가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69%는 사람들이 주도적으로 하나님께 돌이킬 수 있는 능력을 가졌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9%는 이에 대해 강력하게 반대했다.

응답자의 69%는 아무리 작은 죄라고 해도 영원한 멸망을 받기에 합당하다는 주장에 동의하지 않았다. 복음주의적인 신앙을 가진 미국인들 가운데에서도 47%만이 이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52%는 우리의 선행이 천국에서 우리의 자리를 보장받는데 부분적으로 기여한다는데 동의했다.

구원과 성경에 대한 신념

응답자의 52%는 성경만이 쓰여진 하나님의 말씀이라는데 동의했다. 복음주의적인 신앙을 가진 미국인들은 95%가 이에 동의했다.

성경은 모든 가르침에 있어서 100% 정확하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47%가 동의했으며 43%는 동의하지 않았다.

성경이 다른 모든 경전과 같이 도움이 될 만큼의 고대 신화를 포함하고 있지만 문자적으로는 사실이 아니라는 주장에 대해서는 44%가 동의하고, 45%는 동의하지 않았다.

아시아계 미국인의 경우는 51%, 히스패닉계 미국인의 경우 44%, 백인의 경우 47%가 동의했으며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는 31%가 동의했다.

응답자의 76%는 개인 구원을 위한 각자의 노력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경우 86%가 이에 동의했다.

천국과 지옥에 대한 신념

60%의 응답자는 천국은 모든 사람이 궁극적으로 사랑하는 이들과 재회하는 장소라는 주장에 동의했다.

지옥은 하나님께서 예수 그리스도를 인격적으로 믿지 않는 모든 이들을 보내는 영원한 심판의 장소라는데 대해서는 40%가 동의하고, 44%는 동의하지 않았다.

응답자의 59%는 예수 그리스도가 재림하셔서 이 땅에 살고 있는 모든 이들을 심판하실 때가 있다는데 동의했다.

교회에 대한 신념

응답자의 절반 이상(59%)은 단독 혹은 가족이 함께 예배드리는 것이 정기적으로 교회 예배 참석을 대체하는데 효과가 있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45%는 성경으로 설교하지 않는 교회는 기독교 교회로 간주해서는 안된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29%는 "내가 다니는 지역교회는 나의 성찬식 참석을 보류하거나 교회 내 교제에서 제외할 수 있는 권한이 있다"는데 동의했다.

응답자의 54%는 교회가 정치적 사안에 침묵해야 한다는데 동의했다.

응답자의 65%는 하나님께서 인간을 창조하셨기 때문에 모든 이들에 대한 권한을 갖고 계신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권위에 대한 신념

응답자의 50%는 성경이 우리가 무엇을 해야하는지 우리에게 말할 수 있는 권한을 갖고 있다는 사실에 동의했다.

낙태는 죄악이라는데 동의한 응답자는 49%, 전통적인 결혼 이외 성관계는 죄악이라는데 동의한 응답자도 49%였다.

응답자의 42%는 동성애에 대한 성경의 비난이 오늘날에는 적용되지 않는다는 주장에 동의했다.

응답자의 50%는 성 정체성은 선택의 문제라는 주장에 동의하지 않았다.

오피니언

칼럼

[옹달샘과 초점(8)] 역지사지(易地思之) 할줄 아는 감성능력

"우리는 이제야 깨닫는다. 왜 중세기와 근세까지 종교계에 마녀사냥이 복음진리 수호라는 명분을 내걸고 횡횡했는지. 신앙자유를 찾아 신대륙을 찾아가간 청교도 주..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