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베리타스

신철 결혼식 참석한 션 공개기부 여전

입력 Oct 10, 2016 07:57 PM KST

#신철 #션 #공개기부

sheon
(Photo : ⓒ션 인스타그램)
▲가수 신철 결혼식에 참석해 눈길을 끈 가수 션이 공개기부 활동이 여전한 것으로 알려져 주목을 받고 있다.

가수 신철 결혼식에 참석해 눈길을 끈 가수 션이 공개기부 활동이 여전한 것으로 알려져 주목을 받고 있다. 션은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 12주년을 맞아 "올해는 윤달이 있어 366일 매일 만원씩 모아 366만원을 어르신들 식사를 위해 밥퍼에 드립니다"라며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2013년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로부터 수여 받은 감사패 도시락에 기부금 366만원을 잘 정돈해 넣어둔 인증샷이었다. 감사패에는 "다일공동체와 함께 사랑의 밥을 나누며 소외된 이웃들에게 꿈을 주시고 희망을 전하시는 천사입니다"라고 적혀있다. 션과 정혜영 부부가 받은 감사패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기독교기업은 이익창출을 포

이랜드파크가 저지른 부당행위가 여론의 질타를 받는 보도를 접하면서 성도들은 허탈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자본주의 사회를 살아가면서 기독교인이기 때문에 이익

많이 본 기사

"하나님 믿는 대통령 뽑자? 어쩌면 가장 무식한 말"

만나교회 김병삼 목사가 그리스도인들이 대통령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 대통령을 선택하는 기준이 무엇인지를 되물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통상적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