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조안 결혼, 3살 연상의 예비신랑 직업은

입력 Oct 11, 2016 05:27 AM KST

#조안 결혼 #예비신랑

joan
(Photo : ⓒ도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예비신랑은 훤칠한 키에 준수한 외모를 지닌 IT 업계 종사자로 알려져 있다. 예비신랑과 조안은 친구 사이로 지내오다가 1년 전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이번에 화촉을 밝히게 되었다.

조안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한 조안은 <여고괴담>, <돌려차기> 등의 영화를 비롯해 SBS <세자매>, KBS1 <광개토대왕>,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TEN2>, MBC <최고의 연인>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이어왔다. 10월 10일부터는 EBS 라디오 <시 콘서트>의 새 진행자로 발탁돼 라디오 DJ로 청취자들과 만난다.

오피니언

기고

<역사적 예수 연구 시리즈> 섬기는 자로서

여태까지 역사적 예수는 주로 전통교회와 신학에서 대속자, 구속주의 관점에서 다루어졌다. 그것이 기독교 신앙의 핵심이었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전통교회는 구세

많이 본 기사

백지영, 세월호 리본구름과 함께 남긴 글 주목

가수 백지영이 23일 세월호 리본구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유했다. 백지영은 세월호 리본구름을 공유하며 성경 말씀을 인용했다. 세월호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