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조안 결혼, 3살 연상의 예비신랑 직업은

입력 Oct 11, 2016 05:27 AM KST

#조안 결혼 #예비신랑

joan
(Photo : ⓒ도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예비신랑은 훤칠한 키에 준수한 외모를 지닌 IT 업계 종사자로 알려져 있다. 예비신랑과 조안은 친구 사이로 지내오다가 1년 전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이번에 화촉을 밝히게 되었다.

조안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한 조안은 <여고괴담>, <돌려차기> 등의 영화를 비롯해 SBS <세자매>, KBS1 <광개토대왕>,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TEN2>, MBC <최고의 연인>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이어왔다. 10월 10일부터는 EBS 라디오 <시 콘서트>의 새 진행자로 발탁돼 라디오 DJ로 청취자들과 만난다.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논평, "브렉시트, 영국 선교와 영

샬롬나비는 브렉시트에 대한 논평을 발표하고 "영국 저소득층의 쇠퇴한 삶의 상황이 초래한 브렉시트는 기독교이후 시대 영국을 위한 복음전도와 선교의 새로운 기

많이 본 기사

송태근 목사 "한국교회, 축적된 비본질적인 것들 걷어내고 예수만 남겨야"

종교개혁 특집 두번째 인터뷰는 삼일교회 송태근 목사와 진행했다. 송 목사는 교회에 축적된 비본질적인 것들을 걷어내는 것이 종교개혁의 정신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