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조안 결혼, 3살 연상의 예비신랑 직업은

입력 Oct 11, 2016 05:27 AM KST

#조안 결혼 #예비신랑

joan
(Photo : ⓒ도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예비신랑은 훤칠한 키에 준수한 외모를 지닌 IT 업계 종사자로 알려져 있다. 예비신랑과 조안은 친구 사이로 지내오다가 1년 전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이번에 화촉을 밝히게 되었다.

조안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한 조안은 <여고괴담>, <돌려차기> 등의 영화를 비롯해 SBS <세자매>, KBS1 <광개토대왕>,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TEN2>, MBC <최고의 연인>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이어왔다. 10월 10일부터는 EBS 라디오 <시 콘서트>의 새 진행자로 발탁돼 라디오 DJ로 청취자들과 만난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이명박 전 대통령, 정현 선수 칭찬했다 구설수 올라

테니스광으로 알려진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박 조코비치를 물리친 정현 선수를 격려하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가 여론의 입길에 오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