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베리타스

조안 결혼, 3살 연상의 예비신랑 직업은

입력 Oct 11, 2016 05:27 AM KST

#조안 결혼 #예비신랑

joan
(Photo : ⓒ도도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배우 조안이 결혼 소식을 전해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예비신랑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다. 조안은 오는 28일 오후 서울 신라호텔에서 3살 연상 일반인과 결혼할 예정이다.

예비신랑은 훤칠한 키에 준수한 외모를 지닌 IT 업계 종사자로 알려져 있다. 예비신랑과 조안은 친구 사이로 지내오다가 1년 전부터 연인으로 발전해 이번에 화촉을 밝히게 되었다.

조안은 2001년 배우로 데뷔한 조안은 <여고괴담>, <돌려차기> 등의 영화를 비롯해 SBS <세자매>, KBS1 <광개토대왕>,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TEN2>, MBC <최고의 연인>에 출연하며 연기활동을 이어왔다. 10월 10일부터는 EBS 라디오 <시 콘서트>의 새 진행자로 발탁돼 라디오 DJ로 청취자들과 만난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기독교기업은 이익창출을 포

이랜드파크가 저지른 부당행위가 여론의 질타를 받는 보도를 접하면서 성도들은 허탈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자본주의 사회를 살아가면서 기독교인이기 때문에 이익

많이 본 기사

"하나님 믿는 대통령 뽑자? 어쩌면 가장 무식한 말"

만나교회 김병삼 목사가 그리스도인들이 대통령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 대통령을 선택하는 기준이 무엇인지를 되물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통상적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