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독교학술원 26회 영성포럼, "정의로운 사회와 한국교회"

입력 Oct 13, 2016 02:54 PM KST
기독교학술원 영성포럼
(Photo : ⓒ 기독교학술원)
▲기독교학술원 제26회 영성포럼 “정의로운 사회와 한국교회”의 포스터

기독교학술원(원장 김영한 박사)은 11월11일(금) 오후2시에 종로구 연지동 소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제26회 영성포럼을 개최한다. 주제는 "정의로운 사회와 한국교회"이다.

발제의 주제 및 발제자는 아래와 같다.

1. 김영란법의 효율적 집행

발표: 장헌일(공공정책개발원장), 김영종(숭실대 명예교수)

논평: 임종헌(샬롬나비사무총장)

2. 성정치 이데올로기, 차별금지법 대처

발표: 이용희(가천대 교수), 김승규(전 국정원장)

논평: 이태희(월버포스 원장)

3. 이슬람 대처

발표: 최바울(인터콥 대표), 이동주(전 아신대 교수)

논평: 최철희(시니어선교 대표), 유종필(동산교회 담임)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기

우리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최우선적으로 필요한 것은 하나님과의 교제이다. 하나님과 교제할 때 우리는 아버지 하나님의 마음과 그 사랑에 접근할 수 있다. 그래서

많이 본 기사

이낙연 국무총리, 교단장들 만나 "동성혼은 시기상조"

이낙연 국무총리가 개신교 주요 교단을 대표하는 교단장들과의 만남에서 "동성혼 개헌은 시기상조"라고 밝혔다고 국민일보가 17일 보도했다. 보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