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베리타스

9월 주택거래량...9만 1612건!

입력 Oct 19, 2016 09:32 AM KST

#9월 주택거래량 #주택거래

house
(Photo : ⓒpixabay)
▲9월 주택거래량이 9만 1612건으로 9월 기준 10년 만에 거래량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주택거래량은 9만 1612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6.3& 증가했다.

9월 주택거래량이 9만 1612건으로 9월 기준 10년 만에 거래량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주택거래량은 9만 1612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6.3& 증가했다.

9월 수도권의 주택거래량은 지난해보다 12.9% 증가한 반면 지방은 1.2% 감소했다. 5년 평균 9월 거래량과 비교하면 서울은 84.9%나 증가했고 지방은 10.0% 늘었다.

유형별로는 아파트 9.2%, 연립·다세대는 5.0%, 단독·다가구는 4.2% 줄었다. 거래량 증가세에 대해 수도권 집값 상승세가 그 원인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집 값이 오르자 불안감을 느낀 수요자들이 쫓기듯 주택 거래 시장에 뛰어들고 있다는 것이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기독교기업은 이익창출을 포

이랜드파크가 저지른 부당행위가 여론의 질타를 받는 보도를 접하면서 성도들은 허탈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자본주의 사회를 살아가면서 기독교인이기 때문에 이익

많이 본 기사

"하나님 믿는 대통령 뽑자? 어쩌면 가장 무식한 말"

만나교회 김병삼 목사가 그리스도인들이 대통령 선거를 치르는 과정에서 대통령을 선택하는 기준이 무엇인지를 되물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통상적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