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신성우, 결혼 소식에...한일 팬들 반응 궁금

입력 Nov 26, 2016 12:28 PM KST

#신성우 결혼 #한일 팬들

shin
(Photo : ⓒ신성우 인스타그램)
▲배우 신성우(백석대 부교수)가 품절남이 된다. 신성우는 오는 12월 자신보다 15살이 어린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사진은 얼마 전 한일 팬들과 팬미팅을 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배우 신성우 모습.

배우 신성우(백석대 부교수)가 품절남이 된다. 신성우는 오는 12월 자신보다 15살이 어린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신성우의 결혼 소식에 신성우가 밝힌 연애 철학도 새삼 주목을 받고 있다.

신성우는 지난해 한 방송에서 "실제 연애할 때도(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레트 버틀러 같은 상황) 이런 비슷한 점이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는 "있다. 어떤 남자든 질투와 사랑하는 감정은 어떻게 보면 비례한다. 표현하고 안 하고의 차이일 뿐이라고 생각한다. 쿨해 보이는 남자친구에게도 질투가 분명히 있을 것 같다"고 답해 호응을 얻었다.

한편 인스타그램을 통해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는 신성우는 최근 한일 팬들과 함께 팬미팅을 갖고 한 장의 사진을 올려 눈길을 끌기도 했다. 그의 인기를 실감하게 하는 팬들과 함께한 화기애애한 사진이다.

신성우는 "오랜시간을 한결같이 곁을 지켜준 팬분들 너무 반가운 만남 이었습니다! 한국팬들과 일본에서 와 주신 모든분들께 너무 감사 드리고 더 멋진 모습으로 보답 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오피니언

기고

<역사적 예수 연구 시리즈> 섬기는 자로서

여태까지 역사적 예수는 주로 전통교회와 신학에서 대속자, 구속주의 관점에서 다루어졌다. 그것이 기독교 신앙의 핵심이었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전통교회는 구세

많이 본 기사

백지영, 세월호 리본구름과 함께 남긴 글 주목

가수 백지영이 23일 세월호 리본구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유했다. 백지영은 세월호 리본구름을 공유하며 성경 말씀을 인용했다. 세월호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