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미세먼지 전국적으로 나쁨...미세먼지 주의보까지

입력 Nov 28, 2016 10:05 AM KST

#미세먼지 #미세먼지 주의보

dust
(Photo : ⓒ한국환경공단 홈페이지 갈무리)
▲전국적으로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경기도는 28일 새벽 4시를 기해 성남·안산·안양권역(중부권)에 미세먼지(PM10) 주의보를 발령한 데 이어 오전 6시에 수원·용인권역(남부권)에도 주의보가 발령됐다.

미세먼지가 전국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경기도는 28일 새벽 4시를 기해 성남·안산·안양권역(중부권)에 미세먼지(PM10) 주의보를 발령한 데 이어 오전 6시에 수원·용인권역(남부권)에도 주의보가 발령됐다. 수도권 미세먼지 농도도 나쁨을 기록하고 있다. 이달 통틀어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 가장 나쁜 날로 기록될 전망이다.

먼저 주의보가 발령된 지역은 수원, 용인, 평택, 화성, 이천, 안성, 오산, 여주 등 남부권 8개 시와 성남, 부천, 안산, 안양, 시흥, 광명, 군포, 광주, 하남, 의왕, 과천 등 중부권 11개 시를 포함한 총 19곳이다.

오전 8시께 이들 지역의 평균 미세먼지 농도는 남부권 149㎍/㎥, 중부권 137㎍/㎥이다. 도는 31개 시·군을 4개 권역(김포·고양권, 수원·용인권, 성남·안산·안양권, 의정부·남양주권)으로 나눠 미세먼지가 시간당 권역 평균 150㎍/㎥를 넘으면 주의보를 발령하게 되어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병들대로 병든 신학교, 나아질

교단을 막론하고 신학교가 크고 작은 내홍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엔 신학교 총장이 학교에 용역을 끌어들이는 일까지 벌어졌습니다. 이런 신학교의 위

많이 본 기사

[기자수첩] 김하나 목사 청빙 최종판단, 남북 정상회담 이후로 미루자

"우리 세대 두 번 다시 찾아오지 않을 중요한 순간이다. 한반도 정세가 신기원으로 접어드는 이 시기, 잠시 숨을 고르고 남북·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