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종태 국회의원, 촛불집회 종북 운운 논란

입력 Nov 30, 2016 07:18 AM KST

#김종태 국회의원 #촛불집회 종북

kimjongtae
(Photo : ⓒ김종태 국회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김종태 국회의원과 박근혜 대통령.

새누리당 김종태 국회의원이 촛불집회 종북 운운 발언으로 논란을 사고 있다. 동아일보는 새누리당 김종태 국회의원이 지난 29일 주말 촛불집회를 두고 "좌파 종북 세력이 조직적이고 치밀하게 움직이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30일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김 의원은 29일 의원총회에서 해당 발언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김종태 국회의원은 현재의 촛불시위는 "평화시위가 아니"며 "분대 단위로, 지역별로 책임자를 다 정해 시위에 나온다. 오후 8시 1분간(지난 주말 촛불집회시) 불을 끈 것도 (그 세력이)조직적으로 리드한 것"이라고 말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이 밖에도 김종태 국회의원은 "저 사람들(좌파 종북 세력)은 조직과 자금을 다 준비했다. 여기에 당하면 안 된다"고 주장했으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서는 "흠집 없는 사람 어디 있느냐. 좌파와 언론이 선동한 것"이라고 주장했다고도 이 매체는 보도했다.

한편 김종태 국회의원은 육군3사관학교 출신으로 육군3사관학교 생도대장, 육군제15보병사단 사단장, 육군 교육사령부 부사령관, 국군기무사령부 사령관 등을 역임했으며 2선(19대, 20대) 국회의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17년 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그 후 어떻게 되었나?

지난해 10월 17일 '17년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과연 진실은?'편과 11월 21일 '기적을 낳은 목사 그 후'편에서 교회 앞에서 1인 시위를 설 수밖에 없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