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혜암신학연구소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마르틴 루터의 공공신학적 사상" 강연
한정애 교수, 12월19일 오후 3시 혜암신학연구소에서

입력 Dec 15, 2016 03:51 PM KST
혜암 종교개혁500주년 강좌 한정애 교수
(Photo : ⓒ 혜암신학연구소)
▲혜암신학연구소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종교개혁의 역사와 신학, 인문학적 연구>의 포스터

혜암신학연구소(소장 이장식 박사)는 12월19일(월) 오후 3시 안암동 소재 연구소 도서관에서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종교개혁의 역사와 신학, 인문학적 연구>의 마지막 강의를 진행한다. 강사는 한정애 협성대 교수이며 주제는 "마르틴 루터의 공공신학적 사상"이다.

기념강좌의 관계자는 행사의 취지를 "다가오는 종교개혁500주년을 준비하면서 위대한 신앙의 선조들이 가졌던 위대한 신앙과 사상을 계승하도록 하기 위해 이 분야에서 깊은 연구를 하신 학자들을 모시고 종교개혁의 시대적 배경과 그 사상을 조명하고 토론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혜암신학연구소는 올해 총8회의 강연을 진행했으며 종교개혁500주년을 맞는 내년 2017년에는 개혁신앙의 실천을 위한 주제들로 새로운 강연을 준비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서적 아나뱁티스트운동의 태동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하여 관료후원적 종교개혁가들에 가려진 초창기 성서적 아나뱁티스트들의 개혁적 활동에 주목하면서 이들이 태동하게 된 과정과 그

많이 본 기사

김하나 목사, 명성교회 세습 논란에 "정말 잘못 고르셨다"

김하나 목사가 명성교회 위임예식에서 명성교회 세습과 관련해 "교계와 사회의 우려를 공감한다" "(명성교회 2대 담임목사를)정말로 잘못 고르셨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