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혜암신학연구소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마르틴 루터의 공공신학적 사상" 강연
한정애 교수, 12월19일 오후 3시 혜암신학연구소에서

입력 Dec 15, 2016 03:51 PM KST
혜암 종교개혁500주년 강좌 한정애 교수
(Photo : ⓒ 혜암신학연구소)
▲혜암신학연구소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종교개혁의 역사와 신학, 인문학적 연구>의 포스터

혜암신학연구소(소장 이장식 박사)는 12월19일(월) 오후 3시 안암동 소재 연구소 도서관에서 종교개혁500주년기념강좌 <종교개혁의 역사와 신학, 인문학적 연구>의 마지막 강의를 진행한다. 강사는 한정애 협성대 교수이며 주제는 "마르틴 루터의 공공신학적 사상"이다.

기념강좌의 관계자는 행사의 취지를 "다가오는 종교개혁500주년을 준비하면서 위대한 신앙의 선조들이 가졌던 위대한 신앙과 사상을 계승하도록 하기 위해 이 분야에서 깊은 연구를 하신 학자들을 모시고 종교개혁의 시대적 배경과 그 사상을 조명하고 토론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혜암신학연구소는 올해 총8회의 강연을 진행했으며 종교개혁500주년을 맞는 내년 2017년에는 개혁신앙의 실천을 위한 주제들로 새로운 강연을 준비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병들대로 병든 신학교, 나아질

교단을 막론하고 신학교가 크고 작은 내홍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엔 신학교 총장이 학교에 용역을 끌어들이는 일까지 벌어졌습니다. 이런 신학교의 위

많이 본 기사

[기자수첩] 김하나 목사 청빙 최종판단, 남북 정상회담 이후로 미루자

"우리 세대 두 번 다시 찾아오지 않을 중요한 순간이다. 한반도 정세가 신기원으로 접어드는 이 시기, 잠시 숨을 고르고 남북·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