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베리타스

NCCK, 26일 홈리스 시설 '브릿지 센터' 방문

입력 Dec 25, 2016 08:11 AM KST
ncck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제65회기 NCCK 신임 회장으로 선임된 한국정교회 조성암 암브로시우스 대주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회장 암브로시오스 조성암 대주교와 총무 김영주 목사를 비롯한 NCCK 회원교단장 등이 오는 12월 26일 오후 3시, 홈리스 현장인 서울시 서대문 근처에 있는 거리노숙인 응급보호시설 '브릿지 센터'를 방문할 예정이다.

NCCK는 "작은 희망을 갖고 재기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는 노숙인들을 격려하고, 아직도 희망을 잃어버린 거리의 많은 사람들을 위해 그들의 자활과 가정·사회로의 복귀를 위해 애쓰는 브릿지 센터 실무자들에게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이름만 바꾼다고 회개가 되는

2월13일에 새누리당은 자유한국당으로 당명을 변경했다. 당명 변경을 통해 탄핵정국의 주인공으로 지목되는 박근혜라는 인물의 흔적을 지우고자 한 것이다. 하지만,

많이 본 기사

태극기집회 참석 권고하는 한 목사의 주장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을 둘러싸고 탄핵 기각 집회로 알려진 태극기 집회에 보수 우파 기독교인들이 대거 몰려 이를 우려하는 시선이 제기되고 있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