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베리타스

부산 동구청 “많은 시민에게 사죄”
일본영사관 앞 소녀상 강제철거에 사과 표명

입력 Dec 30, 2016 05:06 PM KST
comfort
(Photo : ⓒ 박철 목사 제공)
30일 부산 동구청 박삼석 구청장(맨 오른쪽)이 기자회견을 열고 사과입장을 밝혔다.

28일 부산 주재 일본영사관 앞 평화의 소녀상을 철거하고 이를 막으려던 시민을 연행한 사건에 대해 부산 동구청이 사과 입장을 밝혔다. 부산 동구청은 소녀상 철거에 항의하는 시민들의 전화가 폭주해 한때 업무가 마비되기도 했다.

박삼석 동구청장은 30일 기자회견을 열어 "많은 시민에게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영사관 앞에 소녀상을 설치한다면 막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철거했던 소녀상도 돌려줬다. 부산 동구청은 또 31일 예정된 제막식에서 경찰병력을 배치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경찰에 연행됐다 풀려난 박철 목사는 "백기투항이나 다름없는 성과"라면서 "오늘은 부산시민 승리의 날이다. 이 땅의 민주주의는 더욱 고양될 것"이라며 환영의 뜻을 내비쳤다.

오피니언

일반

[뉴스 되짚어 보기] 성공한 재벌도 처벌 받

최순실 국정농단을 수사중인 박영수 특검팀이 16일 오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해 구속 영장을 청구했습니다. 특검은 이 부회장의 구속 여부를 두고 저울질을

많이 본 기사

트럼프 축복하는 이슬람 동성애 반대 목사

20일 정오(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공식 취임한 가운데 오바마 전 대통령 취임 당시에는 배제됐던 동성애 이슬람 반대 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