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신간소개] 역사적 예수

입력 Jan 04, 2017 08:17 PM KST
jesus
(Photo : ⓒ창비)
▲<<역사적 예수>> 겉 표지.

사학을 전공한 학자가 쓴 <<역사적 예수>>(창비)가 출간됐다. 한국 고대사와 설화 전반에 대해 폭넓은 연구성과를 공유해온 김기흥 교수(건국대 사학과)가 역사학의 방법론과 종교적 관심을 결합해 선보이는 예수의 실체에 대한 탐구서이다. 7년여간 국내외의 관련 연구를 두루 섭렵하는 가운데 '역사적 예수'라는 성서학의 주제를 역사학의 시각과 방법으로 새롭게 해석해냈다.

예수 당대의 사회상을 역사자료를 통해 재구성하고 성경에 보이는 이적과 종교적 신비 체험을 설화 연구방법론을 동원해 분석하여 인류의 선각자의 한 사람으로서 예수의 실체에 최대한 가까이 가고자 했다.

'역사적 예수'(historical Jesus)는 기독교 신학의 교리에 따라 해석된 그리스도상에 반해 1세기 팔레스타인에서 유대인 농부로 태어나 당대를 넘어 서구 문명사 전반에 크나큰 영향력을 행사한 인물로서의 예수를 탐구하는 신학의 연구주제를 가리킨다. 역사적 인물로 실재했던 예수는 과연 누구인가. 이 물음의 답을 찾는 것이 '역사적 예수'가 목표하는 바이다. 이를 위해 예수의 일대기라는 성격을 갖는 복음서들을 비평적으로 분석하고 당대의 역사자료를 바탕으로 사회적.문화적 맥락을 탐구한다.

이 책은 특정한 신학적 입장이나 해석에 얽매이지 않고 객관적이고 과학적으로 사료를 다루는 역사학적 방법론을 따른다. 40년간 고대사.설화.신화를 폭넓게 연구해온 저자가 200여권의 기존 연구성과를 비판적으로 검토하는 가운데 복음서들의 집필 배경과 사회적 맥락, 시대적 한계를 짚고 거기 보이는 구전자료의 특성과 설화적 성격을 분석하여 예수의 역사적 실재성을 한층 명료하게 그려낸다.

"이 책은 이처럼 인류 문명사에 대한 관심에서 수행한 한 위대한 선각자의 실체에 대한 역사적 탐구이다. 동시에 20세기 후반 이래 가속화된 한국의 산업화 과정에서 너무 빠르게 성장하여 비대해지고 노후화한 한국 기독교가 현대사회에서 봉착한 딜레마에 대한 역사적 고민과, 40여년 인문학을 공부해온 학자로서 필자의 신앙적 정체성에 대한 점검의 산물이기도 하다. 모태로부터 이어진 기독교 신앙과 소년시절부터 오랜 세월 매일 일정량씩 꾸준히 읽어온 신약 구약성경 20회 내외 완독의 경험, 신화와 종교학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40년간의 한국 고대사 연구, 그리고 약 7년의 시간 동안 200여권에 이르는 다양한 예수 관련 서적에 대한 집중적인 독서 끝에, 자유롭고 합리적인 사유로 보편성을 추구하며 소화해낸 결과물이다. 세월과 함께 그 소중함을 더욱 실감하게 된 건강과 시간, 그리고 기회가 더 주어진다면 고칠 것이 많은 부족한 저술임도 물론이다."(서문 中)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기

우리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최우선적으로 필요한 것은 하나님과의 교제이다. 하나님과 교제할 때 우리는 아버지 하나님의 마음과 그 사랑에 접근할 수 있다. 그래서

많이 본 기사

이낙연 국무총리, 교단장들 만나 "동성혼은 시기상조"

이낙연 국무총리가 개신교 주요 교단을 대표하는 교단장들과의 만남에서 "동성혼 개헌은 시기상조"라고 밝혔다고 국민일보가 17일 보도했다. 보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