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변희재, 특검에 딴지거는 태블릿PC 전문가?

입력 Jan 11, 2017 04:37 PM KST

#변희재 #태블릿PC

jtbc_0111
(Photo : ⓒJTBC 방송화면 캡처)
▲변희재 전 미디어워치대표는 11일 오전 특검에서 장시호 태블릿PC 현물을 공개한 것에 대해 또 다시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변희재 전 미디어워치 대표는 11일 오전 특검에서 장시호 태블릿PC 현물을 공개한 것에 대해 또 다시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변희재 전 대표는 자신의 SNS에 미디어워치 기사를 인용하여 개통자 확인과 위치검증 없이 재검증은 없다는 특검의 주장에 의문을 표했다.

그러면서 변희재 전 대표는 태블릿PC조작진상규명위 차원에서 특검 측에 공개질의서를 보낼 계획이라고 미디어워치를 통해 밝혔다.

한편 11일 변희재 전 대표는 최순실 공판에서, 최순실 측 태블릿PC 증인으로 신청되었으나 태블릿 PC 전문가의 진정성 때문에 기각됐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젠더 이데올로기 비판(VI): 자유, 사랑

젠더 이데올로기 추종자들은 자신들의 동성애 정당성을 주장하기 위하여 동성애를 인권과 결부시킨다. 이들은 자신들이 성소수자로서 역사적으로, 사회적으로 박해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