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예수는 여기 계시지 않다"
NCCK, 사순절에서 부활절까지 묵상집 발간

입력 Feb 16, 2017 05:34 PM KST
cross
(Photo : ⓒ사진=지유석 기자)
▲올해 부활절은 세월호 참사 3주년째인 4월16일이다. NCCK는 부활절의 주제를 "예수는 여기 계시지 않다"로 정하고 사순절 묵상집을 발간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는 부활절을 맞이하기 위해 사순절에서 부활절까지 기도묵상집 출판하여 공급한다. 올해의 주제는 누가복음 24장 1-8절의 말씀에 기초하여 "예수는 여기 계시지 않다"로 정했다. 올해 사순절은 삼일절인 3월1일에 시작되고 부활절은 세월호 참사 3년째인 4월16일에 맞는다.

기도묵상집의 개요는 다음과 같다:

⑴ '종교개혁 500주년과 교회, 민주주의와 지도자, 영성, 청년, 국제사회, 탈핵과 기후변화, 학대당하는 동물, 노동문제와 통일'을 키워드로 준비되었다.

⑵ 특별히 고난주간의 기도는, 삶의 터전을 위협받고 있는 성주군의 박수규님, 지진과 맞물려 방사능 누출의 위태함 속에 살고 있는 부산시의 정수희님, 세월호 유가족 예은 엄마 박은희님, 건강하고 행복한 공동체를 위한 민주주의의 성숙을 위해 국회의장 정세균님 등 불의한 현실에 직면하여 무덤에 계시지 않고 갈릴리로 가신 주님의 정의와 평화를 갈구하는 이들의 기도문으로 구성되었다.

⑶ 집필은 박태식 신부(성공회대학교), 정금교 목사(누가교회), 정경일 원장(새길기독사회문화원), 이진형 목사(기독교환경운동연대), 홍정호 목사(신반포교회)가 참여했다.

또한 NCCK는 사순절 다섯 주간동안 고난의 현장을 선정하여 방문함으로써 교회가 안은 시대적 과제를 점검할 예정이다. 역사적 사건이 교차하는 사순절 주간을 맞아 어느 때보다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과 교회의 사회적 역할에 대하여 성찰하는 사순절기를 보내고자 하는 것이다.

아래는 NCCK의 부활절맞이 주요 일정이다.

1. 사순절 메시지 발표

2. 사순절에게 부활절까지 기도묵상집 출판 (묵상집이 필요한 교회나 단체는 아래로 신청해 주시길 바랍니다: NCCK 교회일치와협력위원회 02-743-4471)

3. 사순절 다섯 주간 고난의 현장 방문

⑴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며 사순절 목회자 금식기도회

⑵ "전쟁과 평화": THADD 설치 반대 연대집회

⑶ "청년과 노동"

⑷ "탈핵": 탈핵 예배, 생명과 평화의 도보순례 (3월28일-4월8일, 경주 방폐장, 성주, 영광 원전)

⑸ 소녀상 지킴이 응원 방문

4. 고난주간, 부활절

⑴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며 안산, 서울 등지에서 기억과 희망의 순례

⑵ 부활절예배: 회원 교회, 연합기구 그리고 여러 단체와 함께 세월호 참사와 그리스도의 부활을 주된 내용으로 부활절예배(제 단체와 협의 진행 중)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탄절에 대해서 얼마나 아시나요?

성탄절에 관해서 당신은 얼마나 잘 알고 있는가? 우리 대부분은 교회에서 12월 동안에 제공해왔던 성탄절 프로그램을 통해서 개략적인 요점 정도를 파악하고 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