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투박하게 시작하는 한국퀴어신학 운동' 토크마당

입력 May 13, 2017 03:41 AM KST
talk
(Photo : ⓒ포스터)
▲삶의 공간에서 소통과 나눔을 지향하는 길목협동조합(이사장 홍영진)이 제 36회 정기 월례강좌를 갖는다. 오는 17일 저녁 7시 30분 향린교회 3층에서 토크마당 <투박하게 시작하는 한국퀴어신학 운동>을 개최한다. 이번 토크마당은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 날(IDAHOT DAY)을 기념하고, 금년 후반기로 예정되어 있는 <퀴어성서주석, 이하 주석> 완역 및 출간 환영의 의미를 가진다.

삶의 공간에서 소통과 나눔을 지향하는 길목협동조합(이사장 홍영진)이 제 36회 정기 월례강좌를 갖는다. 오는 17일 저녁 7시 30분 향린교회 3층에서 토크마당 <투박하게 시작하는 한국퀴어신학 운동>을 개최한다. 이번 토크마당은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 날(IDAHOT DAY)을 기념하고, 금년 후반기로 예정되어 있는 <퀴어성서주석, 이하 주석> 완역 및 출간 환영의 의미를 가진다.

이 자리에는 주석 번역위원들이 초청돼 번역과정에서의 에피소드와 주석의 의미, 그리고 한국에서의 퀴어신학 운동의 방향성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이야기와 노래 공연이 병행되는 이번 월례강좌는 관심이 있다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더불어 현장에서는 <퀴어성서주석>의 예약접수도 진행된다. 길목협동조합은 한국기독교장로회 향린교회가 지난 2013년 창립60주년을 기념하여 설립한 사회선교센터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IS, 성노예 여성..."가축처럼 취급했다" 증언

이슬람국가(IS) 성노예 생활에서 탈출한 한 여성이 "지하드 무장 단원들과 그들의 가족들이 그녀와 그녀의 아이들을 잔인하게 고문하고 학대해 왔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