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주하, "새 대통령 유난히 커피 사랑" 브리핑 보니...

입력 May 13, 2017 08:16 AM KST
kimjuha
(Photo : ⓒMBN 보도화면 캡처)
▲김주하 앵커가 12일 MBM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커피 사랑을 언급했다. 김주하 앵커는 "우리나라의 새 대통령은 유난히 커피를 사랑한다고 하죠. 직접 원두를 볶고 내릴 정도라고 하니까요"라고 운을 뗐다.

김주하 앵커가 12일 MBM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커피 사랑을 언급했다. 김주하 앵커는 "우리나라의 새 대통령은 유난히 커피를 사랑한다고 하죠. 직접 원두를 볶고 내릴 정도라고 하니까요"라고 운을 뗐다.

김주하 앵커는 그러나 "그런데 이 사진을 보고 올라온 댓글도 다양합니다"라고 전하면서 해당 사진 뉴스 치고는 도가 지나친 네티즌들의 반응까지 소개해 물의를 빚었다. 김주하 앵커는 "커피 대신 국산차를 사랑했으면 하는 바람부터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했으면 더 좋았겠다는 의견까지..."라며 "국민들이 대통령을 사랑하면 할수록 기대하고 바라는 건 더 많아지나 봅니다"라고 전했다.

이에 상당수 네티즌들은 "대통령이 커피 한잔 마음놓고 못 마시는가"라며 김주하 앵커의 브리핑이 적절치 못하다는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또 일부 네티즌은 "네테즌들의 국민들의 새 대통령에 대한 기대 심리를 반영한 것일 뿐"이라며 김주하 앵커의 브리핑을 옹호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동성애는 성(性) 질서의 옳고 그름 문

미국 복음주의 영성가인 유진 피터슨이 동성애에 관한 입장을 번복하면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그는 동성애가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라고 발언했다가 파장이 일

많이 본 기사

목사가 에쿠스를 타도 괜찮을까요?

교인들의 헌금으로 사례비를 받는 목사가 에쿠스를 타고 다닌다면 어떨까? 이른 바 메가처치에서 시무하는 특정 목회자에게서나 있을 법한 이야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