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변 댓글에 "정적도 감동시켜..따뜻한 지도자상"

입력 May 14, 2017 08:35 AM KST
moonbyun
(Photo : ⓒ신동욱 총재 트위터 갈무리)
▲문재인 대통령의 '문변 댓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신동욱 공화당 총재도 의견을 남겼다.

문재인 대통령의 '문변 댓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신동욱 공화당 총재도 의견을 남겼다. 신 총재는 1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문재인 대통령 '문변 댓글' 마음이 너무 아픕니다 아니라 '마음이 너무 따뜻하다'입니다"라며 "정적도 감동시키는데 세월호 유가족을 비롯한 국민이 고대하고 희망했던 따듯한 지도자상입니다"라고 추켜세웠다.

그러면서 신 총재는 "소통이 불통을 이겼고 따듯함이 차가움을 이긴 명실상부 국민 대통령상입니다"라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서적 아나뱁티스트운동의 태동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하여 관료후원적 종교개혁가들에 가려진 초창기 성서적 아나뱁티스트들의 개혁적 활동에 주목하면서 이들이 태동하게 된 과정과 그

많이 본 기사

김하나 목사, 명성교회 세습 논란에 "정말 잘못 고르셨다"

김하나 목사가 명성교회 위임예식에서 명성교회 세습과 관련해 "교계와 사회의 우려를 공감한다" "(명성교회 2대 담임목사를)정말로 잘못 고르셨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