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정인 교수, 윤태영 등 제주출신 대거 기용?!

입력 May 15, 2017 12:28 AM KST
moonjaein_051002
(Photo : ⓒSBS 보도화면 캡처)
▲제19대 대통령에 당선된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선서를 하고 있는 모습.

문정인 교수가 국가안보실장 하마평에 오르고 있는 가운데 윤태영 전 청와대 대변인 등 제주출신 인사의 문재인 정부 요직 기용이 점쳐지고 있다. 문정인 연세대 특임교수는 외교전략통으로 잘 알려져 있다.

문정인 교수는 김대중-노무현 두 정부에서 대북 및 대외정책에 역할을 해온바 있다. 특히 2000년 2007년 두차례의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으로도 참여한 바 있다. 문정인 교수는 오현고와 연세대 철학과를 졸업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 참모진에 윤태영 전 청와대 대변인도 거론되고 있다. 윤태영 전 대변인은 지난 10일 국회에서 있었던 문재인 대통령 취임행사 중 문 대통령이 낭독한 '국민께 드리는 말씀'의 초안을 작성한 인물로 전해졌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젠더 이데올로기의 비판(IV): 족자카

필자는 젠더 이데올로기가 남자와 여자로서 존재하는 양성과 한 가정 안에서 남편과 아내로서 갖는 역할을 완전히 폐지, 무효화시키자는 이념이라고 정의한다. 이것

많이 본 기사

명성교회 세습: 목회 초창기의 아름다운 머슴 정신은 어디로 갔는가?

김삼환 목사의 양식을 기대한 자들은 명성교회의 후임 목회자 선정이 종교개혁 5백주년을 맞이하는 한국교회의 진정한 자기비움과 머슴 정신을 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