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독교인 션, 악동뮤지션... 걷고 기부하고 콘서트

입력 May 17, 2017 03:06 AM KST
yg_01
(Photo : ⓒ유니세프 제공)
▲차승원과 션 등 YG 소속 연예인들과 일반 참가자들이 걷기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yg_02
(Photo : ⓒ유니세프 제공)
▲차승원과 션 등 YG 소속 연예인들과 일반 참가자들이 걷기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2017 YG X 유니세프 워킹 페스티벌'이 14일 서울 상암 월드컵경기장과 평화의 광장에서 5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YG는 참가비 전액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기부해 지구촌 어린이의 영양실조사업을 지원했다.

'YG X 유니세프 워킹 페스티벌' 참가자들은 상암 월드컵경기장과 평화광장 일대 4km 코스를 완주한 후 YG 소속의 지누션, 에픽하이, 이하이, 악동뮤지션, 위너, 아이콘, 블랙핑크, MC 안영미, 오상진 등 연예인들의 애프터 콘서트를 관람하며 건강하고 재미있는 기부에 동참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8월 빅뱅 데뷔 10주년 '유니세프 기념기부'를 포함, 2012년 빅뱅 월드투어 수익금 후원, 2015년 네팔 대지진 긴급구호 동참 등 유니세프를 통해 지구촌 어린이들에게 꾸준히 사랑을 전하고 있다.

오피니언

일반

[기고] 팔레스타인, '지붕 없는 감옥'

이스라엘에 의해 점령된 팔레스타인 지역에 사는 사람들은 말 그대로 거대한 ‘지붕 없는 감옥’에 살고 있었다. 그리고 특히,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은 세계의 많은

많이 본 기사

“교회는 혐오의 총칼에 맞서는 최후의 보루입니다”

아무래도 각 교단 총회의 화두는 '성소수자 혐오와 배제'로 요약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예장통합이 먼저 성소수자 및 옹호자의 신학교 입학과 교회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