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 벌여

입력 May 17, 2017 02:40 PM KST
kiyoonsil
(Photo : ⓒ포스터)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하 기윤실)이 이달부터 내달 6월까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이란 주제로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을 벌인다.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하 기윤실)이 이달부터 내달 6월까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이란 주제로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을 벌인다.

기윤실은 "가정의 달 5월, 이 기간 동안 그리스도인이 먼저 가정의 소중함을 생각하며, 주님 안에 한 가족인 이웃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돌봄을 실천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기윤실은 또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은 2017년 연중 다양한 주제로 진행한다"고 밝히고, 3·4월은 "아껴쓰는 그리스도인"을 주제로 진행했으며 5·6월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을 주제로 내가 아닌 타인에게 유익을 전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기윤실은 실천방으로 ▶교회 인근지역 청소(교회의 실천) ▶주1회 가족과의 시간 갖기(개인의 실천) ▶가까운 이웃에게 선행 하나씩 베풀기 등을 제시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경이 말하는 성령뱁티즘(Spirit Baptis

한국교회에서는 적지 않은 그리스도인들이 "성령으로 뱁티즘을 받는다"는 말의 의미를 잘못 이해하고 있다. 어떤 이들은 자신이 "성령으로 뱁티즘을 받았노라"고 하

많이 본 기사

[기자수첩] 병들대로 병든 신학교, 나아질 기미가 없다

교단을 막론하고 신학교가 크고 작은 내홍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가장 최근엔 신학교 총장이 학교에 용역을 끌어들이는 일까지 벌어졌습니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