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윤실,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 벌여

입력 May 17, 2017 02:40 PM KST
kiyoonsil
(Photo : ⓒ포스터)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하 기윤실)이 이달부터 내달 6월까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이란 주제로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을 벌인다.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하 기윤실)이 이달부터 내달 6월까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이란 주제로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 캠페인을 벌인다.

기윤실은 "가정의 달 5월, 이 기간 동안 그리스도인이 먼저 가정의 소중함을 생각하며, 주님 안에 한 가족인 이웃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돌봄을 실천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기윤실은 또 "교회와 함께하는 자발적불편운동은 2017년 연중 다양한 주제로 진행한다"고 밝히고, 3·4월은 "아껴쓰는 그리스도인"을 주제로 진행했으며 5·6월은 "더불어 사는 그리스도인"을 주제로 내가 아닌 타인에게 유익을 전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기윤실은 실천방으로 ▶교회 인근지역 청소(교회의 실천) ▶주1회 가족과의 시간 갖기(개인의 실천) ▶가까운 이웃에게 선행 하나씩 베풀기 등을 제시했다.

오피니언

일반

[기고] 팔레스타인, '지붕 없는 감옥'

이스라엘에 의해 점령된 팔레스타인 지역에 사는 사람들은 말 그대로 거대한 ‘지붕 없는 감옥’에 살고 있었다. 그리고 특히,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은 세계의 많은

많이 본 기사

“교회는 혐오의 총칼에 맞서는 최후의 보루입니다”

아무래도 각 교단 총회의 화두는 '성소수자 혐오와 배제'로 요약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예장통합이 먼저 성소수자 및 옹호자의 신학교 입학과 교회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