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성준 SBS 앵커 하차 이유 알고보니

입력 May 18, 2017 09:01 PM KST
kimsungjun_0518
(Photo : ⓒ김성준 앵커 페이스북)
▲김성준 SBS 앵커가 하차했다. SBS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8뉴스' 앵커진을 새롭게 교체한다면서 이 같이 전했다. 김성준 앵커는 해당 코너 앵커직을 내려놓는다.

김성준 SBS 앵커가 하차했다. SBS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8뉴스' 앵커진을 새롭게 교체한다면서 이 같이 전했다. 김성준 앵커는 해당 코너 앵커직을 내려놓는다.

김성준 앵커가 하차한 이유는 다름아닌 대선 일주일 전 있었던 '세월호 관련' 뉴스 때문. 지난 2일 보도된 SBS '8뉴스'에서는 해양수산부가 세월호 인양을 두고 차기정권과 거래를 했다는 식의 보도를 해 파문을 일으켰다.

당시 보도에 대해 팩트 체크 등이 부실했다는 지적이 빗발치자 결국 SBS는 해당 보도가 있은 그 다음날인 3일 뉴스에서 5분여 사과와 사장 명의로 사과문을 내기도 했다.

이 같은 조치에도 불구하고 비난 여론이 가라앉지 않자 SBS는 진상조사위원회까지 구성해 세월호 관련 보도 책임자들을 인사위원회에 소집해 징계 조치를 했다. 당시 보도책임자들에 정직 3개월, 감봉 3개월 등의 징계 조치가 있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젠더 이데올로기의 비판(IV): 족자카

필자는 젠더 이데올로기가 남자와 여자로서 존재하는 양성과 한 가정 안에서 남편과 아내로서 갖는 역할을 완전히 폐지, 무효화시키자는 이념이라고 정의한다. 이것

많이 본 기사

명성교회 세습: 목회 초창기의 아름다운 머슴 정신은 어디로 갔는가?

김삼환 목사의 양식을 기대한 자들은 명성교회의 후임 목회자 선정이 종교개혁 5백주년을 맞이하는 한국교회의 진정한 자기비움과 머슴 정신을 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