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의성, 518기념사 "문빠라 놀려도 좋다"

입력 May 19, 2017 09:08 AM KST

#김의성 #518기념사

kimeesung_0518
(Photo : ⓒ김의성 배우 트위터 갈무리)
▲배우 김의성의 트윗글이 화제다. 김의성은 518 기념식이 있던 18일 의미심장한 리트윗을 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의성은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 시절 남긴 트윗글을 리트윗했다.

배우 김의성이 "문빠라 놀려도 좋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전한 518 기념사에 소회를 밝혔다.

김의성은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아. 나 망한 듯. 대통령의 기념사 들으며 쳐 울다니. 6공화국의 마지막 대통령이 문재인이라서 다행이다. 정말 다행이다. 눈물이 멈추질 않는다. 문빠라고 놀려도 좋다. 저런 연설을 하는 대통령이라니. 노무현의 연설이 뇌를 뒤흔든다면 문재인의 연설은 가슴을 후벼파는구나"라는 글을 적었다.

김의성은 또 과거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시절이었던 지난 4월 18일 남겼던 트윗글을 리트윗 하기도 했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2017년 5월 18일 대통령 자격으로 5.18 기념식에 참석해 '임을 위한 행진곡'을 뜨겁게 제창하겠다는 각오를 다진 바 있다.

관련기사

오피니언

기고

[기고] 젠더 이데올로기의 비판(IV): 족자카

필자는 젠더 이데올로기가 남자와 여자로서 존재하는 양성과 한 가정 안에서 남편과 아내로서 갖는 역할을 완전히 폐지, 무효화시키자는 이념이라고 정의한다. 이것

많이 본 기사

명성교회 세습: 목회 초창기의 아름다운 머슴 정신은 어디로 갔는가?

김삼환 목사의 양식을 기대한 자들은 명성교회의 후임 목회자 선정이 종교개혁 5백주년을 맞이하는 한국교회의 진정한 자기비움과 머슴 정신을 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