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의성, 518기념사 "문빠라 놀려도 좋다"

입력 May 19, 2017 09:08 AM KST

#김의성 #518기념사

kimeesung_0518
(Photo : ⓒ김의성 배우 트위터 갈무리)
▲배우 김의성의 트윗글이 화제다. 김의성은 518 기념식이 있던 18일 의미심장한 리트윗을 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김의성은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 시절 남긴 트윗글을 리트윗했다.

배우 김의성이 "문빠라 놀려도 좋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전한 518 기념사에 소회를 밝혔다.

김의성은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아. 나 망한 듯. 대통령의 기념사 들으며 쳐 울다니. 6공화국의 마지막 대통령이 문재인이라서 다행이다. 정말 다행이다. 눈물이 멈추질 않는다. 문빠라고 놀려도 좋다. 저런 연설을 하는 대통령이라니. 노무현의 연설이 뇌를 뒤흔든다면 문재인의 연설은 가슴을 후벼파는구나"라는 글을 적었다.

김의성은 또 과거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시절이었던 지난 4월 18일 남겼던 트윗글을 리트윗 하기도 했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2017년 5월 18일 대통령 자격으로 5.18 기념식에 참석해 '임을 위한 행진곡'을 뜨겁게 제창하겠다는 각오를 다진 바 있다.

관련기사

오피니언

기고

[기고] 동성애는 성(性) 질서의 옳고 그름 문

미국 복음주의 영성가인 유진 피터슨이 동성애에 관한 입장을 번복하면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그는 동성애가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라고 발언했다가 파장이 일

많이 본 기사

목사가 에쿠스를 타도 괜찮을까요?

교인들의 헌금으로 사례비를 받는 목사가 에쿠스를 타고 다닌다면 어떨까? 이른 바 메가처치에서 시무하는 특정 목회자에게서나 있을 법한 이야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