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진태 의원, 국회의원직 지키나? 1심 당선무효형

입력 May 20, 2017 05:47 AM KST
kimjintae_0520
(Photo : ⓒYTN 보도화면 캡처)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기소된 김진태 의원(자유한국당)이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된 1심 재판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 받았다. 현직 국회의원이 벌금 200만원 형이 확정되면 김진태 의원은 의원직을 상실하게 된다.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기소된 김진태 의원(자유한국당)이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된 1심 재판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 받았다. 현직 국회의원으로 벌금 200만원 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은 자동 상실하게 된다.

앞서 김진태 의원은 지난해 3월 총선 당내 경선 직전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평가했다며 수치화 한 자신의 공약 이행률을 선거구민 9만 2천여 명에게 문자메시지로 보낸 바 있다. 그러나 정작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관계자는 국회의원 공약 이행 여부를 평가하지만 개별 의원의 수치나 순위는 발표하지 않는다고 증언했다.

김진태 의원 측의 요청으로 7명의 배심원이 참여한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된 이번 재판에서 배심원들은 다수결에 따라 유죄를 결정했으며 재판부는 배심원의 결정을 참고해 김진태 의원에게 당선 무효형을 선고했다. 김진태 의원 측은 즉각 항소하겠다는 방침이다.

김진태 의원은 전형적인 친박계 의원으로 잘 알려져 있다. 박사모 등의 태극기 집회에 줄곧 참여하며 연사로 나선 바 있다. 지난 대선에서는 자유한국당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을 맡기도 했다.

한편 김진태 의원 아버지는 군인 출신으로 전해졌다. 김진태 의원은 지난 2013년 10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별세한 자신의 아버지를 회고하는 글을 올린 바 있다.

당시 김진태 의원은 "아버지 잘 모시고 왔습니다. 대형 태극기에 싸여 조총 발사와 군악대의 연주와 함께 운구되셨습니다. 제가 의원이라고 해준 것이 아니라 춘천보훈지청과 2군단 사이 협약에 의한 무공수훈자 예우입니다. 아버지는 6.25때 지리산 공비토벌 전과로 화랑무공훈장을 두 개나 받으셨거든요. 국립대전현충원 양지바른 곳에 고이 잠드셨습니다"라고 적었다.

오피니언

일반

[기고] 팔레스타인, '지붕 없는 감옥'

이스라엘에 의해 점령된 팔레스타인 지역에 사는 사람들은 말 그대로 거대한 ‘지붕 없는 감옥’에 살고 있었다. 그리고 특히,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은 세계의 많은

많이 본 기사

예장합동, 임보라 목사 이단성 결의 강행

총회 일정을 소화 중인 예장합동 교단이 섬돌향린교회 임보라 목사의 이단성 결의를 강행했습니다. 예장고신도 유사한 결의를 했는데요, 이번 이단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