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연세신과대·연신원, 제36회 미래교회 컨퍼런스 개최

입력 Jun 09, 2017 12:26 PM KST
미래교회
(Photo : ⓒ연세대 신과대)
▲연세대 신과대·연신원 주최 제36회 미래교회 컨퍼런스의 포스터. 주제는 “교회·국가·이념: 교회의 사회·정치적 위치를 논하다”이다.

연세대학교 신과대학과 연합신학대학원은 6월26일(월)-27일(화) 연세대학교 원두우 신학관 예배실에서 제36회 미래교회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주제는 "교회·국가·이념: 교회의 사회·정치적 위치를 논하다"이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대한민국헌법상 종교와 정치의 분리: 헌법 제20조 제2항의 비교법적 고찰," "교회의 이념 논쟁," "교회와 시민의식," "교회와 국가주의," "교회의 올바른 정치참여," "교회와 정치문화," "사회에서 기독교의 의미: 종교사회학적 고찰" 등의 논문이 발표될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연세대학교 연합신학대학원 사무부(전화: 02-2123-3244-3245, 팩스: 02-2123-8642)로 문의하면 신청서(홈페이지 http://ysugst.yonsei.ac.kr에서 다운로드)를 우편으로 배송받을 수 있다. 지방 목회자에 한해 세미나 기간 중에 선착순으로 기숙사 시설도 이용할 수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미래가 불확실할 때 묵상할 구절 13개

이 세상에서 확실한 것은 아무 것도 없기 때문에 우리들 중 어느 누구도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지 않으면 안정된 삶을 살지 못합니다. 우리가 안정감을 느끼는 순간에

많이 본 기사

“존재의 다양성은 차별과 배제 이유 될 수 없다”

예장통합, 예장합동 등 개신교계 주요 교단들이 지난 총회에서 성소수자에 대한 혐오와 배제를 법제화하는 결의를 통과시킨 가운데 한국여성신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