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강동호 막말 논란..."상대는 아주 나쁜 놈"

입력 Jun 16, 2017 08:18 AM KST
kangdongho
(Photo : ⓒJTBC 보도화면 캡처)
▲강동호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위원장이 15일 문재인 대통령과 새정부를 향해 한 '막말'이 논란에 휩싸였다.

자유한국당 강동호 서울시당 위원장이 막말 논란에 휩싸였다. 15일 오전 서울시당 당서 이전 개소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해 "상대는 아주 나쁜 놈, 깡 패 같은 놈들"이라며 "문재인이가 청와대 전세 내서 일을 시작했는데, 적폐 청산이라고 해서 정치보복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강동호 위원장은 이어 "친북하는, 종북하는 문재인은 우리 보수, 우리 주류세력을 죽이려고 하고 있다"며 "이런 놈을 점잖게 상대해 나가서는 나라 꼴이 안 된다"고도 했다.

강동호 위원장은 앞서 얼마 전 페이스북에서 "주사파 정권에 맞서기 위해서는 그들 못지않은 이념적 무장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힌 홍준표 전 경상남도지사의 말을 언급하며 "어중간한 사람이 당 대표가 되어서는 안 된다"는 훈수까지 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차별과 혐오에 지탱하면 삶 불행할

"여러분, 만일 누군가를 차별하고 혐오함으로써 간신히 지탱되는 삶이 있다면, 그것은 참 불행한 삶일 것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위기의 한국교회가 외부의 적인 성

많이 본 기사

명진스님, "처자식 있는 사람들이 본사 주지를?!"

명진스님이 18일 조계사 앞에서 무기한 단식에 들어갔습니다. 전날 명진스님은 종로 보신각에서 열린 '조계종 적폐청산 제4차 촛불법회'에서 단식을 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