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정인 특보 발언에 "어떤 실익도 없는 외교"

입력 Jun 17, 2017 11:03 PM KST
moonjungin
(Photo : ⓒJTBC 보도화면 캡처)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가 북핵 동결시 한미합동군사훈련 규모를 축소할 수 있다고 발언한 데에 국민의당은 17일 문재인 특보를 겨냥해 "촉새외교"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가 북핵 동결시 한미합동군사훈련 규모를 축소할 수 있다고 발언한 데에 국민의당은 17일 문재인 특보를 겨냥해 "촉새외교"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국민의당 김유정 대변인은 이날 오후 낸 논평에서 문정인 특보의 해당 발언에 대해 "내용을 떠나 우리의 전략을 다 노출시키는 촉새외교로는 어떤 실익도 없다"고 꼬집었다.

김유정 대변인은 "문정인 특보의 발언은 문재인 정부의 향후 북핵 해법 구상으로 보인다"면서도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문제로 인한 한미 간의 불편한 관계를 해소하고 한미 간 신뢰에 기기초해 북핵문제를 논의하는 것이 순서"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김유정 대변인은 "문정인 특보의 발언은 한미정상회담을 앞둔 상황에서 물밑 조율을 거친 이후에 정제된 내용으로 해야 할 이야기를 서둘러 꺼낸 것"이라며 "매우 성급했고 국익에 도움 될 것이 없다"고 지적했다.

또 김유정 대변인은 "문 특보의 발언은 북한의 비위를 맞추기 위한 저자세 외교로 비춰진다"며 "우리 전략을 다 노출시키는 촉새외교로는 어떤 실익도 없음을 명심하라"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은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NAP)에 대한 논평을 발표하고, NAP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조항을 넣는 것에 반대 의사를 표명하면서 NAP가

많이 본 기사

오현 스님 입적에 문 대통령 "주머니에 용돈 찔러주신 분"

오현 스님 입적 소식에 문재인 대통령이 오현 스님을 추모하는 글을 올렸다. 문 대통령은 27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불가에서 '마지막 무애도인'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