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구세군, 롯데와 'mom편한 꿈다락' 지원사업 시작
지역아동센터 공부방 환경 개선 사업

입력 Jul 10, 2017 07:46 PM KST
맘편한 꿈다락
(Photo : ⓒ 한국구세군)
▲구세군자선냄비본부는 롯데그룹과 함께 “mom편한 꿈다락”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구세군자선냄비본부가 "mom편한 꿈다락"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이 사업은 지역아동센터의 공부방 환경개선을 위한 사업으로서 롯데그룹이 협찬하고 있다. 방과 후 아이들은 맞춤형 공간에서 자신만의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게 됐다.

1호점 개관식은 7월9일 군산 회현지역아동센터에서 열렸으며, 이 자리에 구세군자선냄비본부 신재국 사무총장, 롯데그룹 경영혁신실 커뮤니케이션팀 오성엽 부사장, 롯데주류 군산공장 김은수 공장장, 국민의당 김관영 의원 등이 참석했다.

구세군 관계자는 "꿈다락이란 선물을 받고 좋아하는 아이들 모습에 내내 행복했다"며 "롯데와 뜻깊은 일을 함께할 수 있어 감사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아이들의 공부방 환경 개선을 위해 학습에 필요한 물품 지원과 안전 및 위생 공사를 실시하는 이 사업은 1호점 개관을 시작으로 올해 약 20개소, 5년 내 100개소의 지역아동센터를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구세군은 새희망힐링펀드장학지원사업을 통한 소년소녀가장장학지원사업, 희망장학금, 학현장학금, 만영장학금 등 아이들에게 희망을 주는 다양한 사업을 펼쳐오고 있다.

오피니언

일반

[뉴스되짚어보기] 유진 피터슨 발언 논란이

"분명한 건 '동성애는 죄'라는 식의 보수적 접근을 고집하면 교회는 시대흐름에 뒤쳐질 것이라는 점이다. 사실 지난 퀴어문화축제에서 일단의 기독교인들은 ‘동성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