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정은지 김지훈 추리에 '호감' 반응 보인 이유

입력 Jul 15, 2017 05:55 AM KST
junguenji
(Photo : ⓒJTBC 방송화면 캡처)
▲정은지가 김지훈의 추리를 듣고 호감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에서는 크라임씬의 작가가 살해된 사건에 대해 김지훈의 추리를 듣고는 정은지가 "섹시하다"면서 호감을 드러내는 모습이 보였다.

정은지가 김지훈의 추리를 듣고 호감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에서는 크라임씬의 작가가 살해된 사건에 대해 김지훈의 추리를 듣고는 정은지가 "섹시하다"면서 호감을 드러내는 모습이 보였다.

김지훈은 "섹시해?"라고 되물었고 그 모습을 본 박지윤은 "그러니까 못 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정은지는 특히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크라임씬3' 종영 소감을 전했다.

정은지는 "전 시즌의 엄청난 팬이어서 출연한 것이 정말 좋았다"며 "처음에는 단서도 찾기 어렵고, 범인을 찾는 것도 어려웠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재미있어졌다. 언니, 오빠들이 많이 도와주셨는데 그게 큰 힘이 된 것 같아 감사하다. 그래서 예전보다 더 애착이 가는 프로그램이 됐다"라고 말했다.

정은지는 또 "모든 스태프분들, 언니 오빠들 정말 고생 많으셨고, 크라임씬3를 보며 응원해주신 시청자분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일반

[기고] 팔레스타인, '지붕 없는 감옥'

이스라엘에 의해 점령된 팔레스타인 지역에 사는 사람들은 말 그대로 거대한 ‘지붕 없는 감옥’에 살고 있었다. 그리고 특히, 팔레스타인 기독교인들은 세계의 많은

많이 본 기사

“교회는 혐오의 총칼에 맞서는 최후의 보루입니다”

아무래도 각 교단 총회의 화두는 '성소수자 혐오와 배제'로 요약할 수 있을 듯 합니다. 예장통합이 먼저 성소수자 및 옹호자의 신학교 입학과 교회 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