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예장뉴스 창립5주년기념토론회, "목회대물림"
7월26일(수) 오전 10시30분부터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소강당에서

입력 Jul 18, 2017 01:32 PM KST
예장뉴스 토론회
(Photo : ⓒ 예장뉴스)
▲예장뉴스 창립5주년기념토론회 안내 포스터

예장뉴스가 창립5주년기념토론회를 7월26일(수) 오전 10시30분부터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1층 소강당에서 개최한다. 주제는 "목회대물림(세습문제)"이며 임규일 목사(전 동남노회장)가 "세습방지법의 의의"를 발제한다. 이에 대해 이동춘 목사(비전교회)와 공헌배 목사(기독교학술원)가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토론회 관계자는 행사의 취지를 다음과 같이 밝혔다: "지금 교계 핫이슈는 목회대물림과 동성애 문제, 창조론 등이다. 문제는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경청하기보다 비난부터 하는 태도이다. 이에 예장뉴스는 독자들의 알 권리에 봉사도 하고 관심 있는 분들과 공론의 시간을 갖고자 한다."

이후 예장뉴스는 8월23일(수)에는 "차별금지법의 의의(동성애와 퀴어)"를 주제로, 9월13일(수)에는 "102회 헌의에 대한 사전토론회"로서 재판국 존폐, 총회장 임기 2년, 총대인원 감축, 여성총대 할당제 등의 헌의안들에 관해서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일반

[뉴스되짚어보기] 유진 피터슨 발언 논란이

"분명한 건 '동성애는 죄'라는 식의 보수적 접근을 고집하면 교회는 시대흐름에 뒤쳐질 것이라는 점이다. 사실 지난 퀴어문화축제에서 일단의 기독교인들은 ‘동성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