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최준희, 할머니 제일 큰 죄 뭐길래?!

입력 Aug 06, 2017 07:24 AM KST
choijunhee
(Photo : ⓒ최준희 인스타그램)
▲고 최진실 딸 최준희가 외할머니의 폭언과 폭행으로 자살시도까지 했다고 스스로 밝혀 파문이 일고 있다.

고 최진실 딸 최준희가 2차 폭로에 나섰다. 최준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폭행과 훈육은 다르다. 그 훈육이 최진실딸을 죽이려했고 자살유도를 했다"고 밝혔다.

최준희는 이어 "정말 제대로 할머니의 죄를 많은 사람들이 알기 전까지 전 할머니를 폭로하고 폭로 할것"이라며 "이거 하나만 알아달라. 아직 할머니의 제일 큰 죄를 아직 밝히지 않았다 조금 알려드리자면 엄마와 아빠가 이혼한 원인도 할머니이다"라고 했다.

아울러 "이 사실이 알려지게 된다면 지금 상황보다 뒤집어질 것. 훈육과 폭력은 다르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러면서 최준희는 오는 17일 KBS TV 모 프로그램에서 할머니와 자신의 관계가 더 자세히 방영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아래는 최준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최준희 입니다.

페이스북 계정이 강제로 탈퇴되어

마지막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인스타그램에

올립니다.

일단 하나하나 다 설명 드리겠습니다.

전 병원을 자진해서 들어 간것은 맞지만 폐쇄병동인줄은 몰랐고 외부와 차단되는 병동인줄은 전혀 몰랐습니다 , 입원 절차 다 밟고 난후에 알았고 원래는 3주동안 입원하는거였는데 전 정신병자도 아닌데 정신병동에서 지내는게 억울하여 맨날 간호사와 주치의 선생님들께 내보내달라고 울었습니다

지금에서야 말하는것이지만 그런 병동 이었으면 전 입원 하지 않았을것 입니다.

그리고 제가 아이돌학교 준비를 무너트린것도 할머니 입니다. 전 처음으로 꿈을 확고하게 안고 열심히 연습하여 1차 2차 다 합격 했습니다. 전 소속사가 있던 연습생도 아니었기에 연습실을 자주 얻을수없어 노래방에서 연습하고 화장실 전신 거울에서 노래를 틀어 놓고 연습했습니다 그렇게 몇주동안 피 땀 흘려 연습한것을 할머니는 몇초만에 말한마디로 제가 공들여 쌓아온 탑을 무너트렸습니다. 전 너무 화가났고 속상했습니다 더 어이가 없던것은 반대한 이유가 스님이 제가 연예인이 된다면 엄마처럼 똑같이 자살을 할것이라고 했다며 이상한 말씀을 하셨습니다 더중요한것은 저희는 기독교 였습니다 또한 전 공부나 할것이지 뭔 연예인을 하냐며 화를 내셨습니다 하지만 할머니는 저에게 문제집살 돈을 준적없었고 전 그래도 좀 열심히 살아보겠다 해서 당시 친구들에서 5000원 씩 빌려서 문제집 겨우 3권 사서 공부했습니다 . 전 열심히 노력하면 안될건 없다고 생각하고 살았는데 이제 느꼈습니다 아무리 노력해도 안돼는것은 있다는걸. 심지어 더 화가나는것은 오빠는 어떻게든

연예인 사켜주려고 여기저기 알아보고 물어보고 다녔답니다 ,,, 진짜 어이가 없어서 말이 안나옵니다 전 아무 어른들의 도움없이 그저 혼자서 내 꿈좀 이뤄보겠다고 노력한것인데 할머니는 그것마저 다 망쳤습니다

그리고 17일날 KBS 속보이는TV 에 할머니랑 저랑 관계가 더 자세히 방영될것입니다. 할머니는 엄마에게 정말 천벌 받을것입니다 , 여러분 이것은 가정폭력 입니다 다 잘되라고한 일들이 이렇게까지 많은 사람들한테 상처를 주었을까요? 폭행과 훈육은 다릅니다 그 훈육이 최진실딸을 죽이려했고 자살유도를 했습니다 , 정말 제대로 할머니의 죄를 많은 사람들이 알기 전까지 전 할머니를 폭로하고 폭로 할것입니다 , 이거 하나만 알아주세요 아직 할머니의 제일 큰 죄를 아직 밝히지 않았습니다 조금 알려드리자면 엄마와 아빠가 이혼한 원인도 할머니 입니다. 이사실이 알려지게된다면 지금 상황보다 뒤집어지겠죠. 훈육과 폭력은 다릅니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크리스천 코스프레

"오늘날 한국교회의 교인들은 크리스천 코스프레를 하는 듯 신앙과 생활이 유리된 모습을 자주 드러낸다. 신앙은 하나님의 말씀을 믿는 대로 실천함으로써 증명되는

많이 본 기사

기장 총회, 한신대 학생들과 대화 입장 밝혀

한신대 학내갈등에 대해 개입을 자제하던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가 입장을 밝혔습니다. 기장 이재천 총무는 18일 오전 기장인들과 면담한 자리에서 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