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재인 대통령, '명견만리' 일독 권유 이유는?!

입력 Aug 06, 2017 04:15 PM KST
moonjaein_0806
(Photo :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갈무리)
▲문재인 대통령이 '명견만리' 일독을 권유해 주목을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명견만리' 이야기를 꺼내며 일독을 권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명견만리' 일독을 권유해 주목을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명견만리' 이야기를 꺼내며 일독을 권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책도 읽지 않고 무위의 시간을 보낸다는 것이 마음대로 되지 않았다"며 "휴가 중 읽은 '명견만리'는 누구에게나 읽어보기를 권하고 싶은 책"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어 "사회 변화의 속도가 무서울 정도로 빠르고 겪어보지 않은 세상이 밀려오는 지금, 명견만리 한다면 얼마나 좋겠나"며 "개인도, 국가도 만 리까지는 아니어도 10년, 20년, 30년은 내다보고 세상의 변화를 대비해야 한다"고 적었다.

문재인 대통령은 또 "앞으로 다가올 세상이 지금까지와 다르다면 정치도 정책도 그러해야 할 것"이라며 "우리가 당면한 미래의 모습에 공감하고 그 미래를 맞이하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 것인가에 공감하기 위해 일독을 권한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기

우리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최우선적으로 필요한 것은 하나님과의 교제이다. 하나님과 교제할 때 우리는 아버지 하나님의 마음과 그 사랑에 접근할 수 있다. 그래서

많이 본 기사

이낙연 국무총리, 교단장들 만나 "동성혼은 시기상조"

이낙연 국무총리가 개신교 주요 교단을 대표하는 교단장들과의 만남에서 "동성혼 개헌은 시기상조"라고 밝혔다고 국민일보가 17일 보도했다. 보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