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전두환 회고록, 5.18 관련 33가지 대목 허위 지적

입력 Aug 07, 2017 06:58 AM KST
junduhwan
(Photo : ⓒ'전두환 회고록' 책 표지)
▲전두환 회고록에 출판·판매 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법원은 전두화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서 5.18 관련 33가지 대목이 모두 허위라고 했다.

전두환 회고록에 출판·판매 금지 조치가 내려졌다. 법원은 전두화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서 5.18 관련 33가지 대목이 모두 허위라고 했다.

4일 광주지법 제21민사부(부장판사 박실성)는 전두환 회고록의 내용 중 5·18 민주화운동과 관련된 33가지 대목이 모두 허위라며 전 씨의 회고록이 광주 민주화 운동의 역사를 왜곡하고 그 가치를 폄하한다며 이같이 판단했다.

지난 4월 출판된 전두환 씨의 회고록에는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참가한 600명의 시위대가 북한에서 내려온 특수군"이라는 주장이 담겨있다.

앞서 지난 달 5·18 기념재단 등 관련 시민단체들은 전두환 회고록이 역사를 왜곡하고 당사자들의 명예를 훼손했다는 이유로 전 전 대통령을 상대로 판매와 배포를 금지해 달라는 가처분 신청을 냈고, 법원은 이를 받아들였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이명박 전 대통령, 정현 선수 칭찬했다 구설수 올라

테니스광으로 알려진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박 조코비치를 물리친 정현 선수를 격려하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가 여론의 입길에 오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