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월식 시작 시간...다음 월식은 내년 1월말

입력 Aug 08, 2017 01:30 AM KST
moon_0808
(Photo : ⓒ한국천문연구원)
▲한국천문연구원은 8일 2시 22분에 지구의 본그림자가 달을 가리는 부분월식이 시작되며, 3시 21분에 최대, 4시 19분에 종료된다고 예보했다.

8일 새벽 달의 일부가 지구에 가려 보이지 않는 부분 월식이 나타날 예정이다. 한국천문연구원은 8일 달의 일부가 지구에 가려 보이지 않는 부분월식 현상이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국천문연구원은 "이번 부분월식은 서쪽으로 기우는 보름달이 새벽 0시 48분, 지구 반영에 진입하면서 광량이 줄어들고, 2시 22분에 지구의 본그림자가 달을 가리는 부분월식이 시작되며, 3시 21분에 최대, 4시 19분에 종료된다"고 밝혔다.

또 "최대 식분은 0.246으로 맨눈으로도 쉽게 구분할 수 있다"며 "이 월식은 우리나라를 포함한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호주, 오세아니아 등에서 관측이 가능하다"고 설명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반영식이 시작되기 직전부터 전 진행과정을 관측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국천문연구원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다음 월식은 달 전체가 지구 그림자에 들어가는 개기월식으로 내년 1월 31일 관측 가능할 전망이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인으로서 살아가기

우리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최우선적으로 필요한 것은 하나님과의 교제이다. 하나님과 교제할 때 우리는 아버지 하나님의 마음과 그 사랑에 접근할 수 있다. 그래서

많이 본 기사

이낙연 국무총리, 교단장들 만나 "동성혼은 시기상조"

이낙연 국무총리가 개신교 주요 교단을 대표하는 교단장들과의 만남에서 "동성혼 개헌은 시기상조"라고 밝혔다고 국민일보가 17일 보도했다. 보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