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실손보험, 해지해야 하나 유지해야 하나

입력 Aug 10, 2017 01:11 PM KST
insurance
(Photo : ⓒJTBC 보도화면 캡처)
▲실손보험이 화제다. 정부가 실손보험을 건강보험과 연계하면서 실손보험료를 인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 실손보험 가입 여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정부의 정책이 바뀌면 당장 실손보험, 비급여 항목에 대해 상당 부분 보장이 되기 때문이다.

실손보험이 화제다. 정부가 실손보험을 건강보험과 연계하면서 실손보험료를 인하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 실손보험 가입 여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정부의 정책이 바뀌면 당장 실손보험, 비급여 항목에 대해 상당 부분 보장이 되기 때문이다.

병실 대혼란도 예상되고 있다. JTBC에 따르면, 내년 하반기부터 1~2인실 건강보험 보장이 가능해지면 환자와 병원 모두 상급병실을 쓸려고 몰리는 현상이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실손보험 중 입원치료비가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다는 점에서 선택 보험에 따른 실손보험료가 인하될 전망이다.

아울러 선택 진료를 하는 특진 의사들의 업무 시간도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이들 베테랑 의사들은 일반 의사들보다 많은 시간을 진료해 왔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하나님과 거래할 수 없는 이유

하나님은 자족하고 자존하신 분이시기 때문에 인간의 제안에 따라 거래를 하실 필요가 없는 분이시다. 우리는 그분의 조건을 받아들이든지 거부하든지 할 수 있지만

많이 본 기사

명성교회 세습 반대 목소리, 갈수록 거세진다

명성교회 관련 소식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7일엔 명성교회 청년부 416명이 세습 반대를 선언하고 나섰습니다. 이어 통합교단 목회자들이 세습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