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희경 탈당 선언은 "안철수 죽이기?"

입력 Aug 14, 2017 08:15 AM KST
ahn
(Photo : ⓒ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갈무리)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신동욱 총재는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희경 '국민의당은 조선노동당이 아니다' 탈당, 전당대회 배가 산으로 가는 꼴이고 김한길계 탈당 도미노 준비하는 꼴이다"라고 평했다.

이어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고 안철수 살아남으면 기적 꼴이다. 안철수 발가벗기기 꼴이고 조선노동당 2중대 폭로한 꼴이다"라고 지적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논문소개] 목사 직분은 제사장이 아니다

신자들은 종종 교회에서 예배당을 성전으로 비유하고 목사를 제사장으로 비유하는 말을 듣는다. 교회의 목사는 제사장인가? 현 교수는 목사의 직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