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희경 탈당 선언은 "안철수 죽이기?"

입력 Aug 14, 2017 08:15 AM KST
ahn
(Photo : ⓒ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갈무리)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신동욱 총재는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희경 '국민의당은 조선노동당이 아니다' 탈당, 전당대회 배가 산으로 가는 꼴이고 김한길계 탈당 도미노 준비하는 꼴이다"라고 평했다.

이어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고 안철수 살아남으면 기적 꼴이다. 안철수 발가벗기기 꼴이고 조선노동당 2중대 폭로한 꼴이다"라고 지적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이명박 전 대통령, 정현 선수 칭찬했다 구설수 올라

테니스광으로 알려진 이명박 전 대통령이 노박 조코비치를 물리친 정현 선수를 격려하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가 여론의 입길에 오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