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희경 탈당 선언은 "안철수 죽이기?"

입력 Aug 14, 2017 08:15 AM KST
ahn
(Photo : ⓒ신동욱 공화당 총재 트위터 갈무리)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김희경 국민의당 전 대변인이 13일 탈당을 선언한 데 대해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라고 주장했다.

신동욱 총재는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희경 '국민의당은 조선노동당이 아니다' 탈당, 전당대회 배가 산으로 가는 꼴이고 김한길계 탈당 도미노 준비하는 꼴이다"라고 평했다.

이어 "안철수 죽이기 신호탄 쏘아 올린 꼴이고 안철수 살아남으면 기적 꼴이다. 안철수 발가벗기기 꼴이고 조선노동당 2중대 폭로한 꼴이다"라고 지적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오늘날의 한국 개신교회와 개혁의 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하는 해에 한국 개신교회가 겪고 있는 병리현상들을 진단하고, 건강하고 신뢰받는 한국 개신교회의 회복을 위해 나름의 처방을 제시

많이 본 기사

박지원 신천지와 반기문 신천지 의혹 우연인가?

국민의당 박지원 대표가 신천지 유력 인사와 기념 사진을 찍은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다. 정치권을 향한 신천지의 집요한 공략이 다시금 드러난 것.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