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NCCK, 북한 6차 핵실험에 대한 논평
"한반도 비핵화지대"...조건없는 대화 촉구

입력 Sep 05, 2017 03:45 PM KST
northmissile
(Photo : ⓒSBS 보도화면 캡처)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나핵집 목사)가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논평을 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김영주 목사)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나핵집 목사)가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논평을 냈다. 이 논평에서 화통위는 한반도 비핵화 입장을 분명히 하는 한편, 조건없는 대화와 외교적 노력을 통해 한반도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해 나갈 것을 국제사회에 호소했다. 아래는 논평문 전문.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논평

북한과 미국의 강대 강 대립으로 인하여 한반도는 일촉즉발의 전쟁 상황에 내몰려 있다. 북한은 6차 핵실험에 성공했음을 발표했고 국제사회는 이를 규탄하며 강력한 추가 대북제재를 추진하고 있다. 

본회는 북한의 핵실험, 남한의 사드배치와 핵무기 재배치 논의로 한반도에서 핵전쟁의 가능성이 높아가는 파국적 상황에 직면하여 다시 한 번 한반도 비핵지대화를 강력히 천명한다. 아울러 북한에게는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를 즉각 중단하고 대화에 임할 것을 촉구하며, 미국과 남한에게는 사드 배치, 핵전력 전개, 합동군사훈련 등으로 한반도에서 군사적 위기를 고조시키는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 

조건 없는 대화와 외교적 노력만이 한반도의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는 유일한 길이라는 사실을 국제사회에 호소한다. 

2017년 9월 5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화 해 통 일 위 원 회

위 원 장 나 핵 집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은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NAP)에 대한 논평을 발표하고, NAP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조항을 넣는 것에 반대 의사를 표명하면서 NAP가

많이 본 기사

은하선 연세대 강연에 일부 기독교 학생들 반발

지난 24일 섹스 칼럼니스트 은하선이 연세대에서 강연을 진행해 일부 기독교 학생들의 반발을 야기한 가운데 은하선을 강연자로 초청한 연세대학교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