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강원랜드, 빽 앞세운 신입사원 채용 논란

입력 Sep 12, 2017 06:40 AM KST
kangwonland
(Photo : ⓒ강원랜드 홈페이지 갈무리)
▲강원랜드가 빽을 앞세운 신입사원 채용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2년부터 1년간 뽑은 신입사원 채용 내부 감사에 착수한 강원랜드는 합격자 95%가 외부 청탁을 받은 '별도 관리 대상'이었음이 드러났다고 JTBC가 전했다.

강원랜드가 빽을 앞세운 신입사원 채용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2년부터 1년간 뽑은 신입사원 채용 내부 감사에 착수한 강원랜드는 합격자 95%가 외부 청탁을 받은 '별도 관리 대상'이었음이 드러났다고 JTBC가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강원랜드는 지난 2012년 일반 사무와 카지노, 호텔 부문 등에서 모두 518명을 채용했는데 이 중 493명이 외부 청탁과 관련이 있는 인물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같은 보도에 강원랜드는 해명자료를 내고 미개한 범죄라며 외부 부정 청탁 채용 비리를 인정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서적 아나뱁티스트운동의 태동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하여 관료후원적 종교개혁가들에 가려진 초창기 성서적 아나뱁티스트들의 개혁적 활동에 주목하면서 이들이 태동하게 된 과정과 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