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종교인의 양심으로 사드배치 철회하라”
5대 종단 종교인, 공권력의 종교인 탄압 항의 기자회견

입력 Sep 13, 2017 04:04 PM KST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기독교 대표로는 조헌정 목사가 참여했다.
thaad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
지난 7일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지난 7일 사드 발사대가 경북 성주군 소성리에 배치되는 과정에서 경찰 종교케어팀이 종교인들을 연행하고 천막, 기물 등을 훼손한데 항의해 5대종단(가톨릭, 원불교, 개신교, 불교, 천도교)이 꾸린 종교평화연대가 13일 오후 청와대 앞 분수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종교평화연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이미 사드배치 때문에 소성리는 일상의 평화를 송두리째 빼앗겼고 한반도의 전쟁기운은 높아졌다"며 사드 배치 철회, 폭력진압에 대한 사과, 종교유린 재발방지 등을 촉구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서적 아나뱁티스트운동의 태동과

필자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하여 관료후원적 종교개혁가들에 가려진 초창기 성서적 아나뱁티스트들의 개혁적 활동에 주목하면서 이들이 태동하게 된 과정과 그

많이 본 기사

[현장] 삭발하는 한신대 신학생들

8일 한신대 신학전공 학생 3명이 학내민주화를 요구하며 삭발·단식 무기한 농성에 들어갔습니다. 12학번 정동준씨, 15학번 진유경씨, 16학번 김강토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