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NCCK, 차기 총무 후보자에 이홍정 목사 단독 입후보

입력 Sep 15, 2017 03:44 PM KST
leehongjung
(Photo : ⓒ베리타스 DB)
▲NCCK 차기 총무 후보자에 단독 입후보한 이홍정 목사(예장통합 전 사무총장)

지난 8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선출을 위한 입후보가 마감된 가운데 예장통합 총회(총회장 이성희 목사)가 추천한 이홍정 목사(예장통합 전 사무총장)가 단독으로 입후보했다고 국민일보가 최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NCCK 총무 후보 추천 인선위원회(위원장 권오륜 목사)는 지난 11일 연지동 기독교회관에서 65-2차 모임을 갖고 이홍정 목사의 후보자 서류 검토와 인선 절차 등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이홍정 목사는 오는 25일 오전 65-3차 모임을 통해 후보자 인터뷰를 가진 뒤 NCCK 실행위원회에 추천될 예정이다.

NCCK 실행위원회는 오는 10월 19일 열리며, 이 자리에서 차기 총무가 선출되며 올해 11월 열리는 총회에서 최종 인준을 받게 될 전망이다.

에큐메니칼 운동에 헌신해 온 이홍정 목사는 아시아기독교협의회(CCA) 국장과 필리핀 아태장신대 총장, 예장통합 총회 기획국장과 사무총장 등을 역임했다. 앞서 지난 6월 예장통합 총회 교회연합사업위원회는 이 목사를 NCCK 총무 후보로 추천한 바 있다.

이홍정 목사는 북한대학원대학교 박사과정에 재학 중으로 향후 남북관계 및 남북 교회 간 교류 협력 증진 사업에도 전문 지식을 활용해 일정 부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오피니언

기고

샬롬나비,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은 법무부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NAP)에 대한 논평을 발표하고, NAP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조항을 넣는 것에 반대 의사를 표명하면서 NAP가

많이 본 기사

은하선 연세대 강연에 일부 기독교 학생들 반발

지난 24일 섹스 칼럼니스트 은하선이 연세대에서 강연을 진행해 일부 기독교 학생들의 반발을 야기한 가운데 은하선을 강연자로 초청한 연세대학교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