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마이너스통장 한도 설정액도 빚에 포함된다?!

입력 Sep 17, 2017 08:27 PM KST
account_0917
(Photo : ⓒpixabay)
▲은행이 부채와 상환 능력을 따져 돈을 빌려줄 때 앞으로 대상자의 마이너스통장 한도 설정액까지 부채 규모로 포함시켜 대출 유무를 결정할 방침이다.

은행이 부채와 상환 능력을 따져 돈을 빌려줄 때 앞으로 대상자의 마이너스통장 한도 설정액까지 부채 규모로 포함시켜 대출 유무를 결정할 방침이다.

금융당국과 은행들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DSR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해당 가이드라인은 내달 중순 가계부채 대책 발표 이후 제시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은행은 마이너스통장 한도 설정액까지 빚으로 따져가며 꼼꼼하게 대출 업무를 보기에 서민들의 입장에서는 대출 문턱이 더 높아지게 될 전망이다. 특히, 마이너스통장의 잔액이 수시로 달라져 원리금 상환액을 계산하기가 어렵다고 판단, 설정된 한도 자체를 부채 총액으로 잡기로 한 것을 전해졌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미래가 불확실할 때 묵상할 구절 13개

이 세상에서 확실한 것은 아무 것도 없기 때문에 우리들 중 어느 누구도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지 않으면 안정된 삶을 살지 못합니다. 우리가 안정감을 느끼는 순간에

많이 본 기사

“존재의 다양성은 차별과 배제 이유 될 수 없다”

예장통합, 예장합동 등 개신교계 주요 교단들이 지난 총회에서 성소수자에 대한 혐오와 배제를 법제화하는 결의를 통과시킨 가운데 한국여성신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