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장총,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 방문 성금 전달

입력 Oct 03, 2017 07:38 AM KST
hanjangchong
(Photo : ⓒ한장총)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피난처(서울 동작구 장승배기로 19길 35)는 정치, 종교 등의 이유로 다른 나라에서 온 사람들에게 인도주의적인 보호를 하는 비영리기관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난민들에 대한 지위 확보 등 법률지원, 의료지원, 숙소지원, 그리고 취업알선 등을 통해 인권을 보호하는 일을 하고 있다.

현재 '피난처'에는 콩고, 이집트, 파키스탄, 에티오피아 등에서 온 남녀 5명이 머물고 있는데, 체류 동안 피난처는 난민들에게 기독교 신앙을 심고 새로운 출발을 하게 하는 선교의 중요한 현장이 되고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기고] 낙심되더라도 절망하지 않을 방법 5가지

낙심과 실망은 모든 사람들이 경험하는 정상적인 감정이다. 그러나 이와 같은 감정이 우리를 절망에 빠지지 않도록 조처를 취해야 한다: 우리는 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