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장총,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 방문 성금 전달

입력 Oct 03, 2017 07:38 AM KST
hanjangchong
(Photo : ⓒ한장총)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피난처(서울 동작구 장승배기로 19길 35)는 정치, 종교 등의 이유로 다른 나라에서 온 사람들에게 인도주의적인 보호를 하는 비영리기관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난민들에 대한 지위 확보 등 법률지원, 의료지원, 숙소지원, 그리고 취업알선 등을 통해 인권을 보호하는 일을 하고 있다.

현재 '피난처'에는 콩고, 이집트, 파키스탄, 에티오피아 등에서 온 남녀 5명이 머물고 있는데, 체류 동안 피난처는 난민들에게 기독교 신앙을 심고 새로운 출발을 하게 하는 선교의 중요한 현장이 되고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성령충만한 그리스도인의 삶 (5)

성령세례를 받았다고 해서 신앙의 성장과 성숙 그리고 경건하고 거룩한 삶의 실천이 자연스럽게 이루어지지는 않는다. 또한 충성스러운 봉사와 헌신적인 사역이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