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장총,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 방문 성금 전달

입력 Oct 03, 2017 07:38 AM KST
hanjangchong
(Photo : ⓒ한장총)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채영남 목사)는 지난 9월 26일 국제난민지원센터 피난처(대표 이호택)를 방문해 난민들을 위로하면서 기관 대표에게 성금을 지원하고, 난민들과 대화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졌다.

피난처(서울 동작구 장승배기로 19길 35)는 정치, 종교 등의 이유로 다른 나라에서 온 사람들에게 인도주의적인 보호를 하는 비영리기관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난민들에 대한 지위 확보 등 법률지원, 의료지원, 숙소지원, 그리고 취업알선 등을 통해 인권을 보호하는 일을 하고 있다.

현재 '피난처'에는 콩고, 이집트, 파키스탄, 에티오피아 등에서 온 남녀 5명이 머물고 있는데, 체류 동안 피난처는 난민들에게 기독교 신앙을 심고 새로운 출발을 하게 하는 선교의 중요한 현장이 되고 있다.

오피니언

데스크시선

[데스크시선] 크리스천 코스프레

"오늘날 한국교회의 교인들은 크리스천 코스프레를 하는 듯 신앙과 생활이 유리된 모습을 자주 드러낸다. 신앙은 하나님의 말씀을 믿는 대로 실천함으로써 증명되는

많이 본 기사

<그알>이 폭로한 조계종 민낯, 중생은 어디로 가야하나?

지난 주말 SBS 시사고발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는 유명 주지스님의 성추문을 파헤쳤습니다. 방송을 보고 있노라니 성추문을 일으킨 전병욱씨 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