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괌 판사 부부, 아이들 차에 방치하고 쇼핑

입력 Oct 05, 2017 09:12 AM KST
ytn_1005
(Photo : ⓒYTN 보도화면 캡처)
▲미국령 괌에서 한국인 판사 부부가 아이들을 차에 방치하고 장을 보러 갔다가 아동학대 혐의로 현지 경찰에 체포된 가운데 아동학대 혐의는 벗었으나 경범죄 벌금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령 괌에서 한국인 판사 부부가 아이들을 차에 방치하고 장을 보러 갔다가 아동학대 혐의로 현지 경찰에 체포된 가운데 아동학대 혐의는 벗었으나 경범죄 벌금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YTN 등 주요 소식통에 의하면 한국에서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진 35살 판사와 38살 변호사 남편 등 판사 부부는 6살된 아들과 1살배기 딸이 타고 있는 차를 괌 K마트 주차장에 세워놓고 쇼핑하러 갔다가 현지 경찰에 체포된 바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