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청주시 공무원, 목매 숨져...자살 동기는?!

입력 Oct 10, 2017 01:32 PM KST

청주시 공무원이 스스로 목을 매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에 의하면, 10일 오전 3시 40분께 청주시 서원구 아파트에서 청주시청 공무원 43살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부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 부인은 경찰 조사에서 "밤에 남편이 보이지 않아 베란다에 나가보니 목을 매 숨져 있어 112에 신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평소 업무 스트레스로 힘들어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예수님은 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

예수께서 자신을 ‘인자’라고 부르신 이유는 그분이 예언된 메시야인 것을 알려주기도 하지만, 그분 자신이 사람의 아들로서 동료 인간의 고통에 깊숙이 관여하고

많이 본 기사

'17년 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그 후 어떻게 되었나?

지난해 10월 17일 '17년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과연 진실은?'편과 11월 21일 '기적을 낳은 목사 그 후'편에서 교회 앞에서 1인 시위를 설 수밖에 없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