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자퇴서를 제출합니다”

입력 Oct 13, 2017 03:03 PM KST
shin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13일 한신대 신학생들이 자퇴서를 학교측에 제출했다. 학생들은 이에 앞서 채플을 드린 뒤 캠퍼스를 행진했다.
shin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13일 한신대 신학생들이 자퇴서를 학교측에 제출했다. 학생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연규홍 총장 퇴진을 거듭 촉구했다.
shin
(Photo : ⓒ 사진 = 지유석 기자)
13일 한신대 신학생들이 자퇴서를 학교측에 제출했다. 학생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연규홍 총장 퇴진을 거듭 촉구했다.

13일 한신대 신학전공 33명의 학생이 연규홍 총장 선임에 항의해 자퇴서를 제출했다. 이들은 신학생 채플에서 자퇴를 선언한뒤 장공관까지 행진했다. 이어 장공관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연 총장의 사퇴를 거듭 촉구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한국교회, 망하려고 작정했나

새해가 밝았나 싶었는데 벌써 2월입니다. 시간의 흐름을 실감할 수 있으나 한국 교회로 눈을 돌려보면 그저 한숨만 나옵니다. 한달 동안 엄청난 이슈가 터져나왔는데

많이 본 기사

[기고] 낙심되더라도 절망하지 않을 방법 5가지

낙심과 실망은 모든 사람들이 경험하는 정상적인 감정이다. 그러나 이와 같은 감정이 우리를 절망에 빠지지 않도록 조처를 취해야 한다: 우리는 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