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기독교통일학회 심포지엄, "미래 통일한국의 바람직한 국가체제에 대한 기독교적 입장"
12월 9일 오전 10시부터 생명나래교회에서

입력 Nov 23, 2017 12:44 PM KST

기독교통일학회(회장 안인섭)는 12월 9일(토) 오전 10시부터 관악구 소재 생명나래교회(담임 하광민 목사)에서 제22차 정기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주제는 "미래 통일한국의 바람직한 국가체제에 대한 기독교적 입장"이다.

기조발제는 이삼열 이사장이, 개별 발제는 오일환 한양대 교수, 이규영 서강대 교수, 이진상 한국뉴욕주립대 교수가 맡는다.

아래는 심포지엄 행사의 개요이다.

*일시: 2017년 12월 9일(토) 오전10시~오후3시

*장소: 생명나래교회(담임목사 하광민/ 서울 관악구 남부순환로 2082-33 성광빌딩 B1/ ☎02-3471-0691)

*주제: "미래 통일한국의 바람직한 국가체제에 대한 기독교적 입장"

*기조발제: 이삼열 이사장(한국기독교사회발전협회,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전 사무총장)

*주제발제1: 오일환 교수(한양대)

*주제발제2: 이규영 교수(서강대)

*주제발제3: 이진상 교수(한국뉴욕주립대)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크리스찬’(?) 고위 공직자의 비리

고위공직자들 중에 개신교 교회에 다니는 분들이 꽤 많다. 이명박 '장로' 대통령 집권 당시엔 아예 소망교회 인맥들이 정부요직을 차지하기도 했었다. 부디 이 분들께

많이 본 기사

유진 피터슨 목사 메시지 성경 등 남기고 떠나다

유진 피터슨 목사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85세. 호스피스 병동으로 입원한 지 일주일 만에 유진 피터슨 목사는 하나님의 부르심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