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박주미 합류와 서정희 하차 근황...'발레교습소 백조클럽'

입력 Dec 03, 2017 08:35 AM KST
parkjumi
(Photo : ⓒKBS2 '백조클럽' 방송화면 캡처)
▲박주미가 KBS2 '발레교습소 백조클럽'(이하 백조클럽)에 합류, 시청자들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박주미는 지난 1일 방송된 '백조클럽'에서 자신이 처음 도전하는 발레에 뜨거운 열정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박주미가 KBS2 '발레교습소 백조클럽'(이하 백조클럽)에 합류, 시청자들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박주미는 지난 1일 방송된 '백조클럽'에서 자신이 처음 도전하는 발레에 뜨거운 열정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방송에서 박주미는 발레 수업에 앞서 발레와 관련된 각종 정보를 모으는 동시에 지난 방송까지 모니터링하며 발레 예습을 소화하는 모습을 보였다. 박주미는 "누구의 엄마 누구의 아내가 아닌 나 자신으로 불리고 싶어 이곳을 찾았다, 잘 부탁드리고, 최선을 다하겠지만 부족하더라도 많이 이끌어 주셨으면 좋겠다"라며 출연 계기를 밝혔다.

개인 사정으로 '발레교습소 백조클럽' 정규 방송에서 하차한 방송인 서정희가 최근 감사찬송과 함께 과거 연습했던 성탄절 연습 동영상을 비롯한 최근 사진 등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동영상에는 유년부와 함께 워십댄스를 하고 있는 서정희의 모습이 그려져 있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 서정희는 "나를 먼저 불러 주셨네. 나를 먼저 사랑 하셨네. 나를 위해 보내주셨네. 십자가 되신 예수님"이라는 가사와 함께 감사찬송 가사를 올리기도 했다.

seojunghee
(Photo : ⓒ서정희 SNS 갈무리)
▲개인 사정으로 ‘발레교습소 백조클럽’ 정규 방송에서 하차한 방송인 서정희가 최근 감사찬송과 함께 과거 연습했던 성탄절 연습 동영상을 비롯한 최근 사진 등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서정희는 이어 28일에도 자신의 SNS를 통해 "사랑스런 우리 교회 유년부 아이들"이라는 글과 함께 교회 유년부 아이들과 찬양하며 워십댄스를 춘 영상을 공개해 주목을 받았다.

서정희는 "예배를 두 번 본다. 찬양을 좋아하기 때문이고, 찬양을 집중해서 부르고 싶기 때문이다. 내가 힘들 때도, 찬양으로 이겨냈다. 찬양하는 동안만큼은 아프지도 슬프지도 외롭지도 않았다. 너무 좋아서 눈물만 났다"며 "그리고 생각했다. 찬양을 부르다가 이대로 죽어도 좋겠다는 생각을. 천국가면 함께한 자들과 함께 읊조리듯 종달새처럼 종알종알 쉬지 않고 (찬양) 하겠지? 그래서 천국 소망을 가지고 오늘도 나는 노래한다"며 다음의 노랫말을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고통당한 사람에게 해서는 안 될 말 3

고통당한 사람들을 도와준다고 하면서 그들에게 상처를 주는 경우가 있다. 그것은 본인이 고통당했을 때 경험한 대로 무엇이 필요한지를 명백히 알고는 있지만 그대

많이 본 기사

[기고] 고통당한 사람에게 해서는 안 될 말 3마디

고통당한 사람들을 도와준다고 하면서 그들에게 상처를 주는 경우가 있다. 그것은 본인이 고통당했을 때 경험한 대로 무엇이 필요한지를 명백히 알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