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구세군, 여성 소외계층 위한 <2017 MMCA 소망촛불> 이벤트 개최
12월 5-31일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입력 Dec 07, 2017 02:37 PM KST
구세군 소망촛불
(Photo : ⓒ 구세군자선냄비)
▲구세군자선냄비는 12월 5일(화)부터 31일(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2017 MMCA 소망촛불> 이벤트를 진행한다.

구세군자선냄비는 12월 5일(화)부터 31일(일)까지 국립현대미술관(MMCA,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서울관에서 '1만 명이 참여하는 기부 이벤트' <2017 MMCA 소망촛불>을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국립현대미술관이 지난 11월 22일(수)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 열매)에 1만 명 관람객 입장 상당의 티켓 5000매를 기부한 사회공헌프로그램 'MMCA 아트 서포트'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관람객이 로비에 설치된 자선냄비에 자율적인 기부를 하고서 다섯 그루의 소망트리(오유경 작가 협업)에 새해 소망을 담은 LED 촛불을 올리면 된다.

모금액 전액은 구세군을 통해 여성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미혼모 돌봄, 교육위기 여성보호·자립 사업에 지원된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고통당한 사람에게 해서는 안 될 말 3

고통당한 사람들을 도와준다고 하면서 그들에게 상처를 주는 경우가 있다. 그것은 본인이 고통당했을 때 경험한 대로 무엇이 필요한지를 명백히 알고는 있지만 그대

많이 본 기사

'17년 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그 후 어떻게 되었나?

지난해 10월 17일 '17년간 키운 아들이 목사 아들? 과연 진실은?'편과 11월 21일 '기적을 낳은 목사 그 후'편에서 교회 앞에서 1인 시위를 설 수밖에 없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