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배현진 아나운서 거취 관심...최승호 PD "절차대로"

입력 Dec 08, 2017 08:05 AM KST
mbc
(Photo : ⓒMBC 보도화면 캡처)
▲신동호 아나운서와 함께 '배신남매'로 불렸던 배현진 아나운서의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 매체에 의하면, 신임 MBC 사장에 선출된 최승호 PD는 배현진 등 앵커 교체에 관한 문제에 대해 "그것은 내 마음대로 하는 것이 아니다. 절차가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동호 아나운서와 함께 '배신남매'로 불렸던 배현진 아나운서의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 매체에 의하면, 신임 MBC 사장에 선출된 최승호 PD는 배현진 등 앵커 교체에 관한 문제에 대해 "그것은 내 마음대로 하는 것이 아니다. 절차가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배현진 아나운서는 7일 오후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 최승호PD 신임 사장 선출 소식을 직접 전해 눈길을 끌었다.

배현진 아나운서는 "문화방송은 오늘 주주총회를 열고 최승호 뉴스타파 PD를 신임 MBC대표이사로 선임했다"라며 "최승호 신임사장은 경북대를 졸업했으며 1986년 MBC에 입사해 시사교양국의 책임프로듀서 등을 역임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최 사장의 임기는 지난달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MBC 사장의 잔여임기인 2020년까지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8월 최승호 신임사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배현진 아나운서를 언급한 바 있다. 최승호 신임 사장은 "배 앵커가 국내 최장수 앵커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며 "배 앵커가 이토록 장수하는 이유는 아마도 2012년 파업 도중 대열을 이탈해 돌아갔다는 것에서 찾아야 할 것"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한편 배현진 아나운서 남편 및 집안에 대한 루머도 돌고 있으나 배현진 아나운서는 미혼으로 알려져 사실이 아닌 것으로 나타났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그리스도 중심적인 민주적 회중주의(

우리나라 프로테스탄트 교회들은 충분히 민주적인가? 예수님을 구주와 주님으로 믿고 있는 그리스도인들은 실제 교회생활에서 평등한 지위를 누리고 있는가? 본고는

많이 본 기사

[설교]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다

오늘날 그리스도인들은 그들의 진실성을 의심받으며 이기적이라고 규탄 받고 있다. 이는 예수 그리스도의 모습을 닮지 않았기 때문이다. 예수님은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