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생리컵 판매허가…생리컵 빼는법

입력 Dec 08, 2017 12:37 PM KST
cup
(Photo : ⓒ사진=생리컵 페미사이클)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생리혈의 위생적 처리를 위해 사용하는 생리컵을 허가한다고 7일 밝혔다. 생리컵은 미국 Femcap사가 제조한 것으로 현재 미국, 캐나다, 유럽 등 10여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에 생리컵 빼는법 등 사용법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생리혈의 위생적 처리를 위해 사용하는 생리컵 판매를 허가한다고 7일 밝혔다. 생리컵은 미국 Femcap사가 제조한 것으로 현재 미국, 캐나다, 유럽 등 10여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에 생리컵 빼는법 등 사용법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식약처는 그동안 안전성 테스트 등으로 검증된 생리컵이 국내에도 도입될 수 있도록 일대일 맞춤형 상담을 통해 허가에 필요한 자료제출 범위 및 내용을 안내하는 등 기술적 지원을 실시했다.

생리컵 사용법에 따르면, 신체 조건에 맞는 크기의 제품을 선택해야 하며 생리컵 사용 전 깨끗한 물로 세척한 후 끓는 물에 약 5분 간 생리컵을 소독하고 사용해야 한다. 생리컵은 최대 12시간까지 사용 가능하다.

또 생리컵 사용 후에는 깨끗한 물로 씻어 건조하여 보관해야 하며 교차오염을 막기 위해 다른 사람이 사용하던 제품을 사용해선 안된다. 생리컵은 2년 마다 새 제품으로 교환하는 것이 위생적으로 안전하다.

한편 지난 7월 방송된 온스타일 '바디 액츄얼리'는 생리컵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눠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출연진들은 자신에게 맞는 생리컵 고르는 방법부터 착용감, 생리컵 빼는 방법 등을 선보였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고통당한 사람에게 해서는 안 될 말 3

고통당한 사람들을 도와준다고 하면서 그들에게 상처를 주는 경우가 있다. 그것은 본인이 고통당했을 때 경험한 대로 무엇이 필요한지를 명백히 알고는 있지만 그대

많이 본 기사

[기고] 고통당한 사람에게 해서는 안 될 말 3마디

고통당한 사람들을 도와준다고 하면서 그들에게 상처를 주는 경우가 있다. 그것은 본인이 고통당했을 때 경험한 대로 무엇이 필요한지를 명백히 알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