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명성교회 세습 반대 장신대 교수모임, 12일 출범
“명성교회 세습, 신학적-신앙적으로 잘못된 결정임을 알리겠다”

입력 Jan 11, 2018 04:37 PM KST
ms
(Photo : ⓒ 명성교회세습반대를위한신학생연대)
명성교회 세습에 반대해 장신대 교수 60여 명이 모임을 꾸리고 활동에 들어간다. 사진은 지난 해 12월 열렸던 ‘명성교회 세습철회와 총회 공정재판 촉구 연합기도회’.

명성교회 세습 반대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자 장로회신학대학교 60여 명의 교수가 ‘명성교회 세습을 반대하는 장신대 교수모임'(아래 교수모임)을 꾸렸다.

교수모임은 보도자료를 통해 "이번 세습 결정이 신앙적, 신학적으로 잘못되었다는 점을 분명하게 지적하고 앞으로도 세습반대 활동을 이어나가기 위해 모임을 꾸렸다"고 설명했다. 임희국 교수 (장신대 역사신학), 박상진 교수 (장신대 기독교교육학), 김운용 교수 (장신대 실천신학)가 공동대표를 맡은 교수모임은 기도영성분과, 학술신학분과, 대외연대분과로 구성되었다.

교수모임은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장신대 여전도회기념음악회관에서 출범식을 갖고 명성교회 세습철회와 한국교회 개혁을 위한 기도회를 개최한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위의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최근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단에 불복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선 저희가 한 번 보도한 바 있었는데요, 이런 모습이 과연 성서의 가르침에 부합하는

많이 본 기사

온누리교회 정목사 불륜 관련 공개 사과문 발표

온누리교회(이재훈 목사)가 소속 교회 새신자 예배를 인도해 왔던 정목사 불륜 사건과 관련해 16일 공개 사과문을 발표했다. 온누리교회는 앞서 지난 13